갤럭시S8 플러스가 6인치대를 출시하게 되면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요. 갤럭시S8이 5.8인치로 출시되는 것은 갤럭시노트와의 경계선을 허무는 듯 한 느낌이 듭니다. 더구나 갤럭시노트7의 폭발로 인한 공백을 갤럭시S8 플러스로 대체하려는 의도가 아닌가 생각되어 다소 당황스럽습니다. 그렇게 되면 갤럭시노트 라인업이 갤노트7으로 마무리가 되겠군요. 6.2인치의 갤럭시S8 플러스를 소비자들이 어떻게 받아드리게 될지가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입니다.



베젤리스와 풀스크린 트렌드


최근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트렌드를 보면 물리적 사이즈를 늘리는 것 보다 베젤리스 또는 풀스크린으로 방향을 잡은 것 같습니다. 먼저 LG전자의 LG G6는 18:9의 세계 최초 화면비에 상하좌우 베젤의 폭을 10 ~ 20%정도 줄여 출시합니다. LG G6이 전제 사이즈에서 스크린의 점유율이 커져 5.7인치 이상의 스마트폰에서 보는 화면을 즐길 수 있게 됩니다.



소니가 MWC2017에서 선보일 스파트폰(코드명 : Yoshino)도 좌우베젤을 줄여서 출시할 예정입니다. 또한 화웨이의 아너 매직도 상하베젤을 상당히 줄여서 출시할 예정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반기에 출시할 예정인 아이폰8은 풀스크린으로 출시하기 위해 헵틱엔진을 업그레이드하여 전면의 홈버튼을 용두로 대체하다는 예상이 나오고 있습니다.



가장 인기있는 폰 사이즈


벤치마크 프로그램 안투투(Antutu)가 2016년 3분기 동안 인기있는 안드로이드폰의 스크린 사이즈 통계를 발표했습니다. 가장 인기있는 스마트폰 사이즈는 44.7%를 차지한 5,5인치입니다.



갤럭시S8의 5.8인치와 갤럭시S8 플러스 6.2인치는 얼마나 될까요. 5.7인치가 8.65%이기 때문에 감안해서 보면 될 것 같구요. 6.2인치는 순위 안에 없지만 6인치가 1.98%를 차지했으니 선호도를 참고하면 되겠죠.



따라서 통계에 의하면 가장 대중적인 스마트폰 사이즈는 5.5인치로 갤럭시S8의 5.8인치와 갤럭신8 플러스의 6.2인치는 인기가 없는 사이즈입니다. 그러나 삼성의 마케팅라인이 있기 때문에 굳이 통계에 빗대어 비관적이라고 말할 수는 없지만 예상 매출을 달성하게 될 지는 궁금합니다.



더구나 5.8인치 갤럭시S8과 6.2인치 갤럭시S8플러스의 출고량을 4:6 또는 3:7로 준비하고 있다는 외신은 우려가 되는 부분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반대로 갤럭시S8이 출고량이 더 많아야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관련글]

갤럭시S8 듀얼카메라, 지문인식, 3.5mm헤드폰 잭 어떻게 변화될까?

LG G6 바르셀로나에서 공개!! 출시예정일 전에 알 수 있는 엘지 G6의 특징

소니의 Second 4K 스마트폰(코드명:요시노)의 스펙과 특징에 변화가 있나?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뉴론7 2017.02.10 0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마트폰이 커져서 조금 가지고 다니기가 불편하든데
    요즘은 크기가 더 커지는거 같네요.

  3. kakawood 2017.02.10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이 긴 편이라서 그렇게 조작하는 데에는 불편함은 없지만..
    진짜 요즘 폰의 크키가 점점 커지는 것 같긴 합니다

  4. @파란연필@ 2017.02.10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8도 그렇고 아이폰8도 그렇고 디자인이 완전 바뀔 것 같은 예감이 드네요..
    어떻게 나올지 궁금합니다~

  5. 즐거운 우리집 2017.02.10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살짜쿵 기대해 봅니다 ^^

  6. YYYYURI 2017.02.10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인좀 8말고 9에서 확바꾸었으면 좋겠어요.. ㅜㅠ
    저 7 사서 9 나올때야 살 수 있는데 ㅋㅋ

  7. 워크뷰 2017.02.10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대됩니다^^

  8. 죽풍 2017.02.10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폰 사이즈에 따라 사용감도가 많이 다름을 느낍니다.
    잘 보고 갑니다. ^^

  9.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7.02.10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S7 폭발 때문에 그런지 S8도 살짝 불안한 감이 없지 않아 있네요

  10. 명태랑 짜오기 2017.02.10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갤럭시S8플러스 출시 지켜봐야 하겠네요.
    노트7의 우려가 아직은 크게 남아있어서요~~

  11. 스타럭키 2017.02.10 1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인기라고 생각돼도 막상 출시하면 수요가 생깁니다. 갤럭시노트 처음 나올 때도 그런 반응이었는데 애플조차 플러스를 내게 만들 정도로 인기 있죠.
    그래도 재고가 많이 안남게 수량 조절 잘했으면 합니다.

  12. 피아랑 2017.02.10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면이 넘 크면 불편해요!! 맞스빈다.

  13. 『방쌤』 2017.02.10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s8의 출고량이 더 많은게 좋을 것 같은데요.
    가격이 꽤 높게 책정되었다고 들었는데,, 반응이 어떨지 궁금하네요.

  14. GeniusJW 2017.02.10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마트폰 저는 4인치대가 더 좋아서,,,ㅎㅎ
    너무 큰 건 손에 잡히긴 하지만 사용이 힘들더라구요..ㅠ

  15. 영도나그네 2017.02.10 1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 출시되는 스마트폰의 사이즈가
    점점 크지는것 같습니다.
    사용자들도 대화면에 익숙해지는 경향에
    따라서 그렇게 변하는것 같구요,,
    언제나 좋은 정보들 오늘도 잘보고 갑니다..

  16. 카멜리온 2017.02.10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들 스크린을 키우는군요. 베젤리스 제품들이 트렌드인가봐요~~ 나중엔 어떤 제품이 나올지 벌써부터 궁금해집니다

  17. 금정산 2017.02.10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제 폰을 바꿀때가 되었네요. 저도 창이 좀 큰게 좋을 것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18. 드자이너김군 2017.02.10 2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트는 이제 바이바이 인것 같아요. 베젤리스 폰들이 좋은점도 있지만 충격에 약해질것 같아서 그게 걱정 입니다.

  19. 도느로 2017.02.11 0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출고비율이 좀 이상하게 느껴지네요.
    요즘은 베젤이 두꺼운 제품은 조금 촌스러운 느낌이 듭니다. ㅎㅎ

  20. 어이가 2017.04.09 1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2 인치가 인기가없다고요?? ㅋㅋㅋ 세상어케 돌아가는줄도모르고ㅋㅋㅋ 그냥 주관적인 글인듯ㅋㅋㅋ

  21. 어이바2 2017.04.10 0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도 윗댓글 쓸려고했는데ㅋㅋㅋㅋㅋ
    현재 갤8플러스 예약비중이 70프로라고 하는군요 그중 특히 128기가 램6기가 모델이 월등하다네요 노트7의 분풀이를 여기서 하는듯 보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