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입원한지 한달이 넘는군요.. 어찌 지나갔는지 지금도 정신이 없습니다. 일단 수일내로 퇴원할 예정입니다.
많은 분들의 걱정 덕분에 퇴원을 얼마 안남겨 두고 있는 것에 대해 머리 숙여 감사들 드립니다.

가장 어려웠던 점은 아이들챙기기, Y셔츠 다리기(http://jongamk.tistory.com/488), 그리고 음식쓰레기 문제입니다.
음식쓰레기를 매번 버려야 하는 아내의 심정이 이해가 되었습니다. 물론 평상시에도 가끔 버려주기는 했지만...

예전에 KT SHOW를 사용하기는 했는데 지금은 핸펀 교체로 LG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여러분도 알다시피 제가 KT의 쇼광고 이용해서 Posting한적이 몇번 있었죠. 기억들 하시나요...
http://jongamk.tistory.com/407 , http://jongamk.tistory.com/426
참 인기있는 광고였던 것 같아요..요즘에 쇼때문이다라는 광고를 하고 있는데 올레보다는 조금 약한것 같아요.

사실은 음식쓰레기 때문은 아니고 아침에 많은 것을 준비하려다보니 시간이 너무 모자르더라구요.
일찍 일어나서 잘했는데 저질체력때문에 늦잠을 자는 날에는 볶음밥을 해주었는데 맛있다고 잘먹더라구요.
음식쓰레기는 당연히 줄고 더불어 설겆이할 양도 줄고 아이들도 좋아하고 1타 3피....캬...

최근 일주일정도 시간이 모자란 아침에 볶음밥을 먹였어요. 사실 일주일 중에는 음식쓰레기 때문에 그런적도...
그런데,
반찬과 밥 이렇게 차려진 밥상에서 먹고 싶다고 넌즈시 두 놈이 말을 하더라구요. 제가 생각을 못 했던 것 같아요.
 


엄마가 근명간 퇴원하면 아버지 볶음밥이 그리울 꺼다 이놈들아!! 

KT SHOW의 최근 쇼광고 『쇼때문이다.』를 응용한 Posting을 오랜만에 해봅니다.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빛무리 2009.10.10 0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퇴원을 축하드립니다. 오밤중에 볶음밥 먹고싶어졌으니 큰일이네요 ㅎㅎ

  3. 빨간來福 2009.10.10 0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버지 빈속이 날기 편해요. ㅎㅎㅎㅎㅎ
    아들아 아침은 볶음밥이다. ㅋㅋㅋ 뭐 이런게 생각나서 한참을 웃었네요.
    사모님은 많이 회복되셔서 정말 다행입니다.

    그런데, 저위에 나이대로 간다는 세월댓글은 좀 민망해서리...ㅎㅎ

  4. 태아는 소우주 2009.10.10 0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동안의 고생하신 모습이 그대로 보이네요.
    듬직한 아들들..
    우리 아들도 저렇게 밝게 커 주었으면..

  5. Design_N 2009.10.10 0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제 곧 퇴원하시는 군요~^^ 정말 그 어느때보다 빈자리를 많이 느끼셨을 것 같네요!
    음식물쓰레기 "때문에~" 볶음밥을 할 수 밖에 없는!!!^^ 재미있네요~ㅎ

  6. 아이미슈 2009.10.10 0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많으셨네요..
    아버지 볶음밥이 그리울거다에서 빵...터집니다..ㅎㅎ

  7. SAGESSE 2009.10.10 0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핑구야님 "보글래 뽀글래"볶음밥 비법이 궁금합니다....
    퇴원 추카 드려요~ ㅋ이제 아침에 가끔 볶음밥 드시겠네요!
    가족 모두 즐거운 주말 되시겠어요!!!!

  8. 좋은사람들 2009.10.10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서 컴백하셔요~
    피카소 그림도 자주 봐야지.. 한동안 못보니 허전했다는.ㅋ

  9. 미자라지 2009.10.10 0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언제나 볶음 아님 비빔밥 먹는데...
    반찬이 없어도 되서 참 편해요...ㅋ

  10. 티런 2009.10.10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퇴원을 하신줄 알았는데...
    아직 계시는군요.
    여러가지로 고생이 많으십니다....

  11. Reignman 2009.10.10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에 볶음밥은 조금 느끼하지 않나요

  12. 마음정리 2009.10.10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인 토요일입니다.
    마음이 설레지 않으세요.
    행복한 주말 되시기를 빕니다.
    ^^

  13. 하얀 비 2009.10.10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 아이들이 고생이 많군요. 역시 어머니의 빈자리를 느낄 수밖에 없을 것 같아요. 곧 퇴원하신다니 다행이지만 상처가 많이 아무시기를 바랍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14. 어신려울 2009.10.10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석 보낸지 몇일됏다고 벌써 주말 돌아 왔네요.
    맨날 허구헌날 노는기분이라 좀 시간가는것도 아깝네요..
    주말 잘 보내시고,,

  15. 바람을가르다 2009.10.10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동안 맘고생, 몸고생 심하셨겠네요.
    암튼 아내분께서 퇴원하시다니, 다행이네요.
    주말 잘 보내시구요.,.,.

  16. 바니♡ 2009.10.10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볶음밥만 먹고 있습니다ㅡ,ㅡ;;;
    시간도 없고 한번에 해서 냉장고나 냉동실에 넣어서 렌지에 데워먹기도 편해서..
    쓰레기는 확실히 안 생기더라구요.

    주말 즐겁게 보내시구요. 퇴원 축하드립니다.^^

  17. 마가진 2009.10.10 20: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무사히 퇴원하시게 되어 다행입니다. 축하드려요.^^
    갑자기 어머니께서 해 주시던 볶음밥이 먹고 싶군요.
    학교 점심시간 때, 볶음밥이 들어있으면 참 좋아했는데...

    나중 어머니께서 오시면 제가 한 번 만들어드려야 겠습니다.ㅎㅎ

  18. 쿠쿠양 2009.10.11 15: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회사업무에 집안일까지 하시느라 수고많으셨어요~
    SKT랑 KTF는 서로 광고경쟁을 많이 하는데 '쇼를 하라' 이후 '올레'가 히트를 하니 KTF에서
    '쇼때문이다'로 광고하고 있는 모양이네요~ 아마 올레보다는 약할듯 싶은데..
    아이디어시장이다 보니 참 고민이 많겠어요~

  19. 홍콩달팽맘 2009.10.11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볶음밥도 맛있는데.. ^^ ㅋㅋ
    이제 사모님이 맛있는 거 해주시겠네요.

  20. 취비(翠琵) 2009.10.11 2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사실 간단하면서 맛있게 만드는 음식으로 볶음밥 만한게 없죠^^

  21. 건강정보 2009.10.14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볶음밥 좋아해요
    아무재료나 넣고 볶고....케찹 뿌리고...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