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는 아이폰 전용 유선이어폰으로 아이폰 사용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이유는 레이즈 플러스는 라이트닝케이블을 사용해 음악을 들으면서도 충전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개인적으로는 노이즈 캔슬링 기능도 어느 정도 수준인지 무척 궁금했습니다. 공식 수입사인 프레퍼스는 스마트 이어폰 레이즈와 동시 충전 가능한 라이트닝 유선 이어폰 레이즈 플러스 그리고 라이트닝 스피커 레이즈 랠리도 함께 공개를 하였습니다. 3,5mm이어폰 잭을 제거해 원성을 하시도 했지만 이젠 라이트닝 케이블로 충전하면서도 음악을 들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충전에 대한 부담감을 덜어


스타일리시한 에어팟을 사용하는 분들도 계실텐데요. 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를 사용하면 충전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아도 되고 분실에 대한 사소한 걱정도 필요 없죠. 더구나 유선이어폰이 주는 안정감 있는 사운드는 기본이구요.




이번에 공식 수입사인 프레퍼스가 아이폰용으로 출시한 이어폰은 레이즈와 레이즈 플러스 2종입니다. 음악을 들을면서 충전이 가능한 라이트닝 유선이어폰 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만 살펴 보았습니다.



동시 충전 가능한 라이트닝 유선 이어폰 레이즈 플러스의 모습을 보면 라이트닝 부분은 아이폰5부터 아이폰X에 꽂아서 음악을 감상하고 통화를 하면 되구요, 혹시 배터리가 얼마 남지 않았다면 배터리 충전 포트를 이용해 충전을 동시에 할 수 있답니다. 괜찮죠.



노이즈 캔슬링과 히어스루 모드


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 특징 중에 매력적인 기능은 바로 노이즈 캔슬링입니다. 음악을 들을  때 외부의 소움을 최소화하여 음악에 더욱 몰입할 수 있어요. 실제로 들어보니 소니나 보스의 제품보다는 노이즈 캔슬링이 덜 했지만 만족스러웠습니다.



레이즈 플러스를 귀에 꽂고 음악을 들으며 대화를 해 보았는데요, 거의 무슨 말을 하는지 알아 들을 수 없을 정도로 아주 작게 들려 음악에 더 몰입할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스마트 노이즈 캔슬링이라고 했을 수도 있는데요. 개인적으로는 만족스러웠습니다.



이어폰을 꽂고 다닐 때 주변의 소리를 들어야 할 경우가 있는데요. 차량의 이동이 빈번하고나 안전을 고려해야 하는 상황이라면 아무래도 노이즈캔슬링 보다는 히어스루 모드를 통해 주변의 상황을 인식하면서 음악을 듣게 되면 좀 더 안전할 수 있겠죠.



그 밖에 Avnera LightX 플랫폼을 활용하면 배터리가 필요없어 효율성도 괜찮았어요. 스마트 버튼으로 자주 사용하는 앱 열기, 통화 음소거.음소거 해제 그리고 레이즈 앱 실행까지 한 번에 가능해 편리했습니다,.



그리고 전용앱을 통해 다양한 설정을 손쉽게 할 수 있는데요. 이퀄라이제이션 프로필을 저장하고 히어스루 모드을 컨트롤 할 수 있고 자동멈춤 기능도 활성화 해서 이어폰을 빼면 음악이 자동 중지되기도 합니다.



레이즈 플러스는 무려 6개의 내장 마이크가 제공되어 일반 유선이어폰와는 비교가 되는 사운드를 제공합니다. 또한 작은 유닛 안에 2개의 마이크와 스피커 드라이버 그리고 8가닥의 전선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컬러는 블랙, 로즈골드, 그래파이트, 브라운 등 4종입니다. 무게는 5g이며 코드 길이는 1.2m입니다. 예정 출고가는 179,000원입니다. 참고로 충전 기능이 없는 레이즈의 예상 출고가는 149,000원입니다.



레이즈 랠리가 더 욕심나


레이즈 렐리는 아이폰에 꽂으면 배터리가 필요없이 사용할 수 있는 스피커입니다. 포켓사이즈라서 휴대성이 높아 너무 마음에 들었어요. 컬러는 아이스, 오닉, 스페이스 그레이 3종입니다.



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 랜리는 컨퍼런스 시스텝 급 음질을 제공하는데요. 스마터 버튼을 잉ㅇ해 이어폰의 화면이 잠금 상태일 때도 음소거 및 음소서 해제, 음악 재생 및 일지 즁지가 가능하고  앱을 통해 지속적인 업그레이드 기능도 제공 받을 수 있어요.



360도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으며 폴리컴의 품질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사용법도 간단해 페어링이 없이 꽂기만 하면 동장을 해서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더구나 충전하면서 사용할 수 있는 점도 매력적이죠. 아이폰의 스피커폰 모드 보다 배터리를 50% 적게 사용합니다.



유선이라 사운드도 더욱 만족스럽구요. 아이폰, 아이패드, 맥, PC와도 호환에 되기 때문에 활용도가 높습니다. 사이즈는 6.1 x 4.83 x 2cm이고 무게는 70g입니다. 레이즈 랠리의 예정 출고가는 134,000원 입니다.



레이즈는 3개월마다 업데이트를 할 예정으로 늘 새로운 제품을 사용하는 듯한 기분도 제공합니다. 파이오니아의 레이즈 플러스와 레이즈 랠리는 충전하면서 음악을 듣거나 통화를 하고 포켓사이즈의 스피커로 컨퍼런스를 효과적으로 할 수 있도록 도와 줍니다.

[관련글]

쓸만한 무선 블루투스이어폰 오밸(OVAL)의 가성비!! 주변소리 감지 기능과 감각적인 디자인 돋보여

독일 오디오 명가 젠하이저 블루투스 이어폰 CX6.00BT의 매력과 아쉬움!! 오히려 CX7.00BT가 더 끌려

옵토마 누포스 하이엔드 무선이어폰 런칭행사에서 특히 마음에 들었던 BeFree8(비프리8)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공수래공수거 2018.05.14 0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번들 이어폰 말고 좋은걸 한번 사용해 보고 싶네요^^

  2. 원당컴 2018.05.14 0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개의 내장 마이크를 장착하고 있다니 음질이 훨씬 더 좋을것 같아요...

  3. 스티마 2018.05.14 09: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어폰의 품질이 어마어마 하군요.
    이런 고급이어폰 한번 사용하면, 다른 이어폰은 사용하지 못할것 같은데요.

  4. IT넘버원 2018.05.15 05: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품질 부터 다르군요.

  5. 아이폰초보 2018.05.15 0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이폰유저라 이거랑 에어팟중에 고민중인데
    이거괜찮나요??
    케이블 많이 뻣뻣하다던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