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신년이 밝았습니다. 벌써 작년이네요. 폭설로 인해 도로가 많이 혼잡할 줄 알았는데 다행이 날이 좋아서 도로사정이 좋아 다행이었습니다. 아침 일찍 신년모임을 갖고 다소 한가한 오후에 오븟한게 가족이 찾는 곳은 불고기브라더스입니다. 맛집은 아니지만 가족모임이나 직장회식으로도 괜찮은 것 같아 선택했어요. 연말연시 여러군데 다녀 본 회식의 종결자가로서 말이죠. ㅋㅋ 분위기가 일단 고급스러워 맘에 듭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언양식 불고기와 서울식 불고기세트를 주문했답니다. 신정 오후라 손님은 많지 않아 다소 여유가 있었어요, 미리 전화해서 그런지 창가에 앉게 되어 기분이 좋았어요. 식사전에 간단한 주전부리와 세트메뉴에 나오는 음료수 그리고 기타 기본적인 차림상입니다. 옥수수를 먹으면서 심심함을 달래기에 좋았어요.




음식은 눈으로 먹고 서비스로 즐긴다고 생각을 하고 있는 회식 종결자입니다.ㅋㅋ 일반 하트모양의 언양식 생고기가 재미있어 식감을 자극했답니다. 부드럽게 씹히는 맛이 조금 더 주문할까 하다가 불고기도 있어서리...


서울식 불고기세트입니다. 보기에도 풍성한 불고기가 아이들이 동그랗게 만들었답니다. 불고기는 고기도 맛있지만 국물에 밥을 적셔먹는 맛이 좋답니다. 불고기가 엉켜 있어 가위로 잘라서 먹었는데 가격에 맞는 서비스가 아쉬운 부분이 있답니다. 왜냐먄 집게로 뒤적이며 서비스를 해주었으면 가위로 적당히 잘라서 잘 익도록 마무리 서비스를 해주어야 한다고 생각이 들더라구요. 까칠하다구요.ㅋㅋ 일반 불고기집에서는 제가 하거든요. 불고기브라더스니까 서비스를 기대하게 되어 그런가봅니다. 호텔에 가면 그만큼의 서비스를 기대하는 것처럼 말이죠.


주메뉴는 평이한 맛을 보여 제목에도 맛집이라는 말을 넣지 않았습니다. 서브메뉴인 강된장이 입맛에 맞아 좋았는데 많이 넣으면 짜니까 조금씩 덜어서 맛을 보며 비벼드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냉면은 면이 떡이 되어 조금 불쾌했지만 신년부터 화내면 그렇고 해서 아이들에게 육수에서 잘 저으면 된다고 말을 해주었답니다.


맛집으로서가 아니라 모임의 장소로서 선택할때 부족함이 없다고 생각이 듭니다. 앞접시도 말을 해야 갖다주고 밥도 주문시에 같이 먹겠다고 했는데도 불구하고 공기밥을 두번이나 제촉을 해서 주는등 2% 부족한 서비스에 약간은 그랬어요. 아마도 점심시간을 조금 넘어서 가다보니 그랬겠지 하며 즐겁게 식사를 마무리 했어요. 마지막에 메밀차를 마시면서 속 안이 편안해졌답니다. 이런 세심한 서비스를 좋아 많은 분들이 찾도록 부족한 2%의 서비스를 채우는 불고기브라더스가 되었으면 어떨까 생각을 해봅니다.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선민아빠 2011.01.01 23: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복 많이 받으셨지요? 2011년도 행복한 한해 되시구요~~

  2. mark 2011.01.01 23: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고기 브라더스.. 우리 동네에도 하나 있는데.. 창업 초기에 생긴 곳이죠. 그때 별로 인상적이지 않아서 그후로 그 앞을 지나치기만 했는데 여기 나온 사진으로 보니 좋아 보이네요. 다시 한번 가보게 하네요.

  3. 리뷰쟁이 2011.01.02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말모임 다음은 신년모임인가요?ㅠㅠ 우어~
    맛있어 보입니다 고급스러운 분위기에....불고기...
    베트남에서 참 먹음직스럽게...야밤에 꿀꺽데며 보고있습니다

  4. Deborah 2011.01.02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고기 블라더스의 하트 모야의 불고기 보기 좋은데요. 맛도 일품이였겠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이제서야 인사 드립니다.

  5. 라오니스 2011.01.02 0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겹살과 갈비집은 많은데.. 블고기집은 별로 없는 것 같더라구요..
    맛있는 불고기.. 먹고 싶은 날입니다... ㅋㅋ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6. 아하라한 2011.01.02 0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음식도 깔끔하게 잘 나오는데요. 언제 한번 방문해 봐야 겠습니다. ^^
    고기 모양도 특이하구요 ~~~

  7. 라인스터 2011.01.02 0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 인사 드립니다.

    헤에... 불고기계에도 메이커가?!

  8. 하늘엔별 2011.01.02 0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 정말 좋습니다.
    곳곳에 불고기 브라더스가 있어서 쉽게 접할 수가 있지요. ^^

  9. 베라드Yo 2011.01.02 06: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까칠하신 핑구야 날자님!ㅎㅎ
    저도 맛이 좋다고해서, 서비스를 안보진 않습니다.
    맛집이라면, 자고로 서비스가 좋아야 하는법.
    손님을 생각하는 마음씨가 중요한 서비스라 생각됩니다!!
    대전에도 블로기 브라더스가 있는가 찾아봐야 겠습니다.
    그런데 구이용불고기는 하트인것 같습니다?ㅎㅎㅎ

  10. 베라드Yo 2011.01.02 0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참, 2011년 행복한 하루하루가 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11. 생각하는 돼지 2011.01.02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 번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하세요~~~

  12. 보보 2011.01.02 0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응~ 넘 맛있겠어요~
    여기 저도 가고 싶네용~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열심히 찾아 오겠습니다!

  13.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1.01.02 1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억....고기...오늘 고기 뜯으러 갈낀데..으윽..벌써 배고프네요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핑구님!
    작년 한해동안 감사했습니다!

  14. 미디어CSI 2011.01.02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겠다. 먹고싶다. 부럽다.
    새해 초부터 욕구를 자극하십니다. 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5. Ryan(라이언) 2011.01.03 0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안에도 터미널 주변에 불고기브라더스가 있는 김에..
    저번에 상품권이 생겨서 불고기 브라더스에서 식사 한 끼 하려고 했지만
    다른 곳에 써버렸는데, 핑구님이 이렇게 소개해주시니
    언제 한 번 가보고 싶은걸요?

  16. PinkWink 2011.01.04 0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그래도 고기는 ... 기본은 꼭 하는 메뉴니.. 실패하지는 않는것 같아요...
    전 왜 새벽만 되면 배가 고픈걸가요... 헉헉^^

  17. 네오드 2011.01.04 09: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회식의 종결자~~^^

  18. 쿠쿠양 2011.01.04 2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동 불고기브라더스 갔을때 생각이 나네요 ㅋㅋㅋ
    맛있으셨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