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하기전에는 글을 써보는게 문자메세지를 보내는게 전부였어요. 그러다가 블로그를 시작하면서 글을 쓰게 되다보니 맟춤법에 대해 고민을 하게 되더라구요. 『저두요』가 맞는지『저도요』가 맞는지『않하고』가 맞는지『안하고』맞는지 너무 헷갈려서 이리저리 검색을 해가면서 때아닌 국어공부를 하게 되었답니다. 감사하게도 방문자중에 맞춤법이나 경어를 지적해주시는 분이 계셔서 많이 배우고 있지만 여전히 헷갈리는 단어가 많답니다. 처음에는 맞춤법에 따르다가 자신이 없는 단어는 비슷한 단어로 교체를 하거나 문장을 풀어서 사용하기도 한답니다. 막상 방문자분들도 의미만 전달이 되면 그냥 넘어가주시는 것 같더라구요. 여러분은 어떠세요.

training Tae Kwon Do kids
training Tae Kwon Do kids by poohoot 저작자 표시변경 금지

베개, 비개, 배계, 비계, 벼개

베개, 비개, 배계, 비계, 벼개 도대체 발음하는대로 하면 비개가 맞는것 같기도 하고 너무 자중이 날때가 있답니다. 그래서 한번 찾아봤어요. 어느 놈이 맞는 단어인지 말이죠.




베개 : 잠을 자거나 누울 때에 머리를 괴는 물건
비개 : 베개의 경상도 사투리
비게 : 베게의 경상도 방원
벼개 : 베개의 옛말
배계 : 절하고 아뢴다는 뜻으로, 편지 첫머리에 쓰는 말

표준어는『베개』가 맞는 맞는 단어죠. 혹시 비계와 헷갈리시는 분은 없겠죠. ㅋㅋ

특 A등급 흑돼지 삼겹살 감..
특 A등급 흑돼지 삼겹살 감.. by comfuture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그 밖에도 포스팅을 하다보면 헷갈리는 단어들이 많았는데 지금은 많이 나아졌어요. 여러분은 어떠세요.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ue Umbrella 2011.08.01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주 사용하는 단어지만 햇갈리는 경우가 많아서, 인터넷 사전에 한번씩 검색을 해보는게 습관이 되었네요^^;

  2. 소인배닷컴 2011.08.01 2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저도 막상 포스팅하고 있는데 단어가 안 떠오르는 경우가 촘 있습니다. ㅋㅋㅋ
    그럴 땐 뭐 우선 생각나는 것 먼저 써두고, 나중에 수정하거나....
    안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긴하죠. ㅋㅋ

  3. soybbay 2011.08.01 2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벼개가 베개의 옛말이었네요;;

  4. CANTATA 2011.08.02 00: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충청도 청주에사는데 비개라고하네요 ㅎㅎ

    저도 항상 블로그 포스팅하다가 혼란스러운 단어들때문에 네이버 국어사전을 뒤지곤하죠.

  5. 플티♡ 2011.08.02 0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
    저도... 포스팅하면서..헷갈리는 단어들 많은데 ㅎ
    그때마다. 네이버 찾아보곤 해요 ^^;;

  6. +요롱이+ 2011.08.02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공감해요!! ㅎ
    저도 헷갈릴대 많은데 ㅎㅎ

  7. 빛이드는창 2011.08.02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글을 쓰다 문득 이게맞나?하고 맞춤법 검사나 사전을 뒤져봅니다^^;

  8. 코기맘 2011.08.02 15: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단어들이 이제 헷갈려지더라구요..
    내가 알고있던단어들이 표준말이 아닌경우가 꽤 되더라구요^^*

  9. 아레아디 2011.08.02 16: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온전 동감합니다..ㅎㅎㅎ
    다 헤깔려요..ㅎㅎㅎ

  10. 판타시티 2011.08.02 16: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공감되는 글입니다 :)
    블로그를 하다보면 학생들보다도 국어 공부가 더 되는 것 같아요 ㅎㅎ
    어찌 됬든 좋은 일인 것 같습니다 ^^

  11. 엣지맘 2011.08.02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일상적으로 쓰고 있던 말들 중에 표준어가 아닌 것이
    많다는 것을 자주 깨닫게 되는 것 같아요 :)
    국어를 올바로 쓸 수 있게 더 노력해야겠죠? ^^

  12. Deborah 2011.08.02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비게라고 합니다.ㅋㅋㅋ

  13. 파아란기쁨 2011.08.04 1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계와는 안헷갈리겠는데요...ㅋ

  14. 바퀴철학 2011.08.25 2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춤법...국어시간에 다 배웠다고 생각하면서도 글 쓰다 보면 은근 걸리지 말예요.

  15. 대교 2011.10.14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자더 가끔 헷갈려서 검색을 해보는 부분인데~ 잘 보고가니다^^
    핑구야날자님 주말 잘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