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초코릿을 보내준 미국에서 활동중인 블로거의 마음에 퇴근 후 피곤이 풀린 하루였습니다. 데보라(Deborah)님이 보내주신 초콜릿 선물은 세계에서 저에게는 가장 비싼 명품 초콜릿보다 더 비싼 명품 명품 초콜릿이었답니다. 한동안 포장을 뜯지도 못한 채 보기만 했답니다. 아이들이 빨리 먹고 싶다고 했지만 그렇게 빨리 먹어서는 안되는 초콜릿이란다.라고 말했답니다. 데보라님은 2005년 6월15일 처음 블로그를 시작하신 선배 블로거이시죠. 2009년 12월20일 데보라님의 방문이 인연이 되어 벌써 4년이 되어 가는군요. 이제는 친한 친구 같은 분이죠. 힘들고 어려운 일이 데보라님의 블로그에 올라오면 내일인양 마음이 아프기도 했답니다.



데보라(Deborah)님의 블로그는 일상에서 도전하는 모습, 가족이야기, 음악이야기 그리고 미국 문화에 대한 이런저런 경험담 등등을 공유하고 있답니다. 한동안 공부를 하느라 잠시 블로깅을 하지 못했던 적도 있었어요.




그런데 열심히 공부하셔서 작품을 보여주셨는데 대박~~ 정말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답니다. 쉽지 않은 도전인데 말이죠. 판화작업을 하신 작품을 보니 놀랍더라구요.(데보라님 블로그 사진 참조)

 


머나먼 미국에서 건너 온 초콜릿 포장을 열어보니 데보라님의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거 있죠.



아이들이 줄을 서지만 ~~ 아직은 No~No~ 사진 좀 찍자~~ ㅋㅋ



드디어 초콜릿 상자를 개봉했어요. 짜짠~~



그리고 막내가 하도 보채서 먼저 주었어요.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니 키만 멀대같이 컸지 아직은 귀여운 막내랍니다. 맛있다고 사인을 보내네요.ㅋㅋ



그런데 아내가 예쁜 카드가 있네하면서 건네주더라구요. 미쳐 못봤지 뭡니까? 두번째 감동~~ㅋㅋ



데보라님이 2011년 7월에 한국에 오셨을때 만나기도 했었답니다. 비록 짧은 시간이었지만~~



블로그를 통해서 이렇게 오랜 인연을 이어오고 있는 분들이 몇분 계시죠. 블로그를 하면서 가장 큰 즐거움이고 보람있는 일이 랍니다. 다시한번 데보라님께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습니다.(데보라님 블로그 구경가기)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August.Han 2013.04.06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저도 수능 1일 전에 저거와 비슷한 초콜릿을 받았죠. 정말 맛있더군요.

    정말이지, 저런 천상의 맛을 맛볼 수 있는 핑구야 날자님이 부럽습니다.

  3. 꺄신나♪ 2013.04.06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디바라는 말만 들어도 침이 꿀꺽 넘어가요 .. 너무너무 맛있죠 ㅋㅋㅋ
    저도 엄청 즐겨먹고 싶은데..현실은...
    가로수길에 고디바 들어온다던 얘기가 있었는데 오픈했는지
    블로그 검색하러 들어가봐야 겠어요 ㅋㅋㅋㅋ

  4. 천추 2013.04.06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오늘은 밤을 세고 일을 해서 조금 피곤한데 아직 일이 남아서 ㅠ.ㅠ
    그래도 활기찬 하루 시작하세요..

  5. 에딘's 2013.04.06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초콜릿 딱한개만 먹어보고 싶어요 ㅠ

  6. 톡톡 정보 2013.04.06 1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선물받으셨네요. 잘 보고 갑니다.
    늘 행복하세요^^

  7. 필호 2013.04.06 14: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를 통한 멋진 인연! 부러워요!!
    고디바 초콜릿 정말 맛있는데~ ㅎㅎ
    가로수길에 고디바 초콜릿 매장 생겨서 참 좋아요:D

  8. 해피 매니저 2013.04.06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좋은 인연을 맺고 계시군요
    비싼 초콜릿이라,,, 맛 보고 싶네요^^

  9. 어듀이트 2013.04.06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10. 반이. 2013.04.06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블로그 인연이 정말 진하군요!

  11. 단버리 2013.04.06 1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멋진 선물 받으셨네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12. +요롱이+ 2013.04.06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선물을 받으셨군요^^
    아무쪼록 남은 주말도 기분좋은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13. 이바구™ - 2013.04.06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고,,, 받고,,,, 훈훈한 모습이네요.

  14. 눈깔 사탕 2013.04.06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지신데요^^ 좋은 인연 계속 이어나가시길 바랄께요~
    저도 나중엔 블로그상에서 좋은 인연 생기겠지요^^ ㅎㅎ

  15. S매니저 2013.04.06 19: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러운걸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16. 건강정보 2013.04.06 2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핑구님 엄청 부러운데요..ㅎㅎㅎ 초콜릿 아까워서 못 먹겠어요..ㅎㅎㅎ

  17. 꿈다람쥐 2013.04.06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황금너구리 들렸다가 갑니다.
    행복한 주말되시길 바래요^^

  18. 유쾌한상상 2013.04.06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게도 잊지 못하는 초콜렛 기억이 있네요.
    순간 그때 생각이.....ㅋ

  19. Deborah 2013.04.07 05: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부끄럽네요. 이런 보잘것 없는 초콜렛 소개가 너무 거창하게 하신것 같아요. 너무 감사하네요. 이렇게 잘 받았다는 글이라도 올려주시면 저야 고맙고 감사하죠. 아이들이 좋아한다니 제가 다 좋은걸요. 더 큰걸로 보내 드릴껄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초콜렛이 너무 작지 않았는지 모르겠네요. 다음엔 큰걸로 보내 드릴께요. 혹시나 이벤트에 당첨 되시면요.

  20. 2013.04.07 05: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1. 유머조아 2013.04.07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지시네요..
    기쁨이 여기까지 전해져오는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