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젯은 컴퓨터 운영체제 위에서 동작하여 그 결과를 작은 사용자 인터페이스로 표시하는 간단한 소프트웨어 도구를 의미합니다.(가젯은 위젯과 같다고 보시면 되는데 주로 Google에서 사용하는 용어입니다.)

자신의 블로그에 방문하시는 분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여 유입과 머무르는 시간을 늘려 친화력을
높이는데는 한 몫을 합니다. 블로그가 갖추어야할 기본 사양입니다.

자신의 블로그에 악세사리격인 위젯/가젯을 적절히 활용하시면 보다 이쁜 블로그가 되겠죠.

기본적으로 블로그 업체에서 제공하는 위젯이외에 너무 많은 위젯과 광고로 Setting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는 블로그의 본 취지와 다르게 주객(主客)이 전도되는 경우도 될수 있습니다.
Posting된 내용보다 악세사리가 더 많아 때론 촌스럽게 보일 수 도 있습니다. 
때로는 Loading한는데 시간이 걸려 자신의 블로그를 선보이지도 못하고 화면이 닫혀지는 굴욕을 당할 수도 ㅋㅋ

광고가 주로 그럴수 있습니다. 제가 고민하고 있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계륵과 같죠.
올블릿이 다른 광고에 비해 Loading오류 및 시간이 걸려 고민중입니다.
링크프라이스의 경우는 Click해서 제품 판매가 되어야 수입이 발생해서 제 블로그하고는 궁합이 영~~~
옥션은 바로옥션으로 해야 할인 쿠폰이 제공되어 실제로 링크프라이스 통해서 구매하는 것보다는 이득이죠.
나중에는 어떻게 개선이 될지는 몰라도... 블로그 성격에 따라 차이가 분명 있을 겁니다.

방문하여 글을 읽고 휙 나가버리기 때문에 광고를 Click하는건 쉽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자신의 블로그의 성격에 따라 위젯과 광고를 적절히 조화시킨는게 중요하겠죠.

적절한 위젯!! 국내산도 다양하고 사용하기 용이합니다. HTML/CSS편집 능력이 가능하시다면
태아는 소우주(바로가기)님으로 부터 소개 받은 위젯박스(바로가기)를 소개합니다.
무려 약 100억건의 위젯사용자을 자랑합니다. 보유 위젯이 14만개나 되는군요. 지금도 계속 올라옵니다.
외산이 국내에 유입이 빨라 블로그 생태계가 위협 받겠는데요.. ㅋㅋ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자라지 2009.05.11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젯이 저리도 많았군요..;;
    위젯을 별로 달질 않아서리..;;

  2. 2proo 2009.05.11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컥... 저 많은 위젯중에 골라내는것도 일이겠네요..
    홈페이지와는 다르게 검색으로 들어오면 블로그는 글만 읽고 가버려서
    클릭 위주의 광고가 적합할것 같습니다.
    음.. 저도 참 뭘 해야할지 모르겠어요.. OTL

  3. 엘고 2009.05.11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에 위젯더달았었는데 진자 화면이 너무느려지드라구요^^
    근데 자꾸달고싶어지데요~~
    위젯엄청나게 많군요^^
    즐건한주되세요~~

  4. nkokon 2009.05.11 18: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입 방식 형태의 광고는 직접 홍보하는 글을 삽입하는 방식의 글이 효과가 좋은 것 같습니다.
    사이드바나 본문 하단의 경우 광고 클릭율이 엄청 떨어져서 효과가 거의 없더군요.
    특히 블로그의 평균 조회수가 워낙 적다보니 더욱더 그렇습니다.

  5. 건강정보 2009.05.11 2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젯이 그리 많을줄이야
    저는 이것도 달아보고 저것도 달아보고 하는데
    아직 제 마음에 쏙 드는것은 못 만났어요..^^

  6. femke 2009.05.11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나게 많네요.
    제일 눈에 뜨이는게 수퍼 마리오..ㅎㅎ

  7. 하수 2009.05.12 1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빨리 나타나는 블로그를 중요시하여 위젯을 하나도 안 달았지요.^^
    랙 걸리는 블로그는 좀 그렇더라구요.

  8. Reg Teddy 2009.05.13 0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블로그 초보라 위젯은 잘 써보지 않았는데, 한 번 사용해 봐야겠네요~^^

  9. 쿠쿠양 2009.05.13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위젯 참 많더라구요 ㅎㅎ 저 슈퍼마리오 정말 눈에 띄네요 ㅎㅎㅎ

  10. 태아는 소우주 2009.05.13 2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젯은 자기 전문 분야에 맞추어 고를 수 있기 때문에
    또한 무료이므로
    아주 좋을 것 같아 제가 소개를 했었는데요..
    저는 skin disease finder라는 환상적인 위젯을 발견하고 바로 달려고 했었는데
    ' 네이버'라는 한계땜에 달지 못했답니다.
    네이버가 위젯 추가 기능을 좀 빨리 개선했으면 합니다.
    자기 분야에 맞게 검색해 보세요..

    • 핑구야 날자 2009.05.13 23:57  댓글주소  수정/삭제

      의사이시면서도 이렇게 접목을 시키는 열정에
      전 그저 배울뿐입니다.
      좋은걸 소개해주셔서 제 블로그 방문자들에게도
      기쁨이 되었습니다.

  11. 무량수won 2009.05.18 0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궁금한게 있어요. 사이드바에 달리는 통계 같은 것이나 메타블로그 글을 모아서 보여주는 것들도 위젯이라고 부르나요 ㅡㅡ??? 제가 초보라 잘 몰라서요 ^^;;

    저는 제 블로그 사이드바에 걸리는 것들이 신기해서 이것 저것 다 달아보고 있는데요. 제대로 정리도 안되고 머리만 아프게 하네요. ㅜㅜ 좀 이쁘게 달아 놓고 싶은데 html을 배운적이 없어나서리...

    이런 것을 잘 정리해보고자 책까지 구입해서 처음부터 배울 필요가 있을까하는 의문도 들고있답니다.

    원래 목적은 글을 써보는 것인데, 블로그 꾸미기에 더 공을 들여서 주객이 전도가 되는것 같아서 말이지요.

    이쁜 것도 많고 달아보고 싶은 것도 많은데.... 달기가 무섭네요 ㅡㅡa

    글 잘읽고 갑니다. ~~

    • 사용자 핑구야 날자 2009.05.18 0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초보입니다.
      저도 처음에는 이것 저것 알아 보았지만. 역시 자신이 블로그를 왜 하는지 목적이 더 중요합니다.
      물론 악세사리기때문에 너무 없어도 무미하겠죠.
      무량수won님
      머리도 아프지만 그런 과정이 블로그를 배워가는과정이라 생각하세요
      책을 읽는 것도 방법이고 서핑을 통해 얻을 수도 있습니다. 전 주로 후자입니다.
      모두 위젯이라고 봐도 무방합니다.
      제가 메타블로그를 올리는 방법을 Posting했으니 도전해보세요.
      카테고리는 꼼쀼따 비스무리에 있습니다.
      도움이 필요하시면 힘 닿는데 까지..
      감사합니다.

  12. Danzy 2009.05.18 13: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쪽도 위젯이 엄청나게 많더군요.
    그런데 아직 한국은 저렇게 모아두고 서비스 하는데가 없는것 같아요.

    그런걸 먼저 시작하면 좋을텐데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