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마트폰

아이폰6 플러스 5.5인치 대화면과 아이폰6 비교해보니 고민돼~~ 아이폰7에서도 투톱 사이즈 유지할까?

by 핑구야 날자 2014. 9. 12.
728x90
반응형

아이폰6 플러스 5.5인치 대화면으로 이제야 원하는 사이즈를 손에 넣게 되었어요. 더구나 국내 통신3사에서 출시될 예정이라 사용자들에게는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습니다. 다만 아이폰6 플러스의 한국 출시일이 12월로 더 많이 기다려야 한다는 부분이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10월이후에 만나보게 될 아이폰6는 아이폰6 플러스보다 스펙이 낮아 김이 좀 빠지기도 합니다. 더구나 국내시장에서는 대화면 스마트폰에 내성이 생긴 사용자들의 입장에서는 아이폰6플러스의 5.5인치 사이즈에 대한 느낌이 크지 않을 것 같기도 합니다. 그러나 역시 애플다운 디자인에는 반가움을 감추지 못하는 것은 사실입니다.



왜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를 동시에 출시했나?


애플은 삼성과 LG의 공격을 대응하지 않을 수 없었을 겁니다. 더구나 중국의 추격도 만만치 않은 상황이구요. 결국 아이폰6 플러스를 5.5인치로 출시하여 안드로이드의 대화면폰에 대한 방어를 하려는 의도가 아니었나 생각됩니다.




애플이 스티브 잡스의 혈맥을 이어가고 있다는 정통성을 유지하지 위해 4.7인치의 아이폰6를 동시에 내놓은게 아닐까 생각합니다. 애플의 CEO 팀쿡이 잡스를 버리기에는 부담감이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입니다. 5인치 이상의 사이즈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아이폰을 찾는 사용자의 니즈도 무시할 수 없었겠죠.



결국 애플은 양다리 전법을 구사하게 되었습니다. 아이폰6 플러스보다 부족한 스펙은 향후 아이폰6S를 통해서 선보이게 되겠죠. 아이폰7에서는 양다리로 갈지 아니면 5인치대를 유지한 사이즈로 움직일지 벌써부터 기대가 됩니다.


2차 출시국에서도 빠진 이유


애플이 아이폰6의 2차 출시국에서도 한국을 뺀 이유가 뭘까요. 안드로이드 시장이 커져 버린 한국에서 아무래도 출시일은 상당한 고민이 되지 않을 수 없었겠죠. 이유는 10월에 시행되는 단통법을 염두해 둔 것 같아요. 그리고 유플러스를 포함한 통신3사 모두 아이폰을 출시하게 되었기 때문에 통신사간의 조율이나 준비에 시간이 필요했던게 아닌가 싶습니다. 아이폰6가 voLte를 지원하게 되면서 유플러스의 준비도 필요하게 되었다는 소문도 있기는 합니다.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 달라진 디자인


아이폰6 플러스와 아이폰6의 디자인을 보면 정말 손이 가게 만드는 애플의 디자인에 박수를 보내고 싶은 게 사실입니다. 사이즈는 커지고 슬림했졌다는 평을 듣기 위해 카메라렌즈를 튀어나오게 (카툭튀)했던 부분이 아쉬운 부분입니다. 그래서 LG G3가 카툭튀를 피하지 위해 약간 두꺼워진 이유랍니다. 따라서 개인적으로는 스마트폰의 두께의 차이는 큰 의미를 두고 있지 않아요.



아이폰 고유의 부드러운 금속 표면처리는 여전히 매력적입니다. 애플의 새로운 레티나 HD 디스플레이와 매끄럽게 이어진 아이폰6이 주는 이체감의 디자인적요소 여타 스마트폰과는 격이 다르다고 호평하고 싶습니다.



일체형의 배터리로 제작된 아이폰6는 이번에도 여전하구요. 배터리를 여분으로 가지고 다니지 않고 있어 크게 문제를 삼고 싶지는 않습니다. 보조배터리를 이용하면 되니까요.



아이폰6 플러스와 아이폰6의 스펙과 가격은


아이폰6 플러스와 아이폰6의 배터리는 물리적으로 동 사이즈의 안드로이드 폰에 비해 다소 적은 용량입니다. 애플은 A8 칩은 기존 A7 칩보다 처리능력은 25% 빨라졌고 배터리는 최대 50% 내외의 효율성을 제공합니다. 이러한 효율성대로만 성능을 발휘한다면 상대적으로 부족한 배터리 용량은 아닌 듯 합니다.



그럼 아이폰6 플러스와 아이폰6의 상세스펙을 볼까요. 한국에서는 1300만화소가 대중적인 반면 애플은 800만화소군요. 사용자에 따라 차이는 있겠지만 500만화소의 차이는 조금 아쉽기는 해요.


아이폰6 플러스와 아이폰6의 초당 60 프레임 1080p HD 동영상, 초당 240 프레임 슬로 모션, 타임랩스 비디오 등의 동영상 촬영 기능과 Focus Pixels를 탑재한 새로운 센서도 선보였어요. 8백만 화소의 iSight 카메라에 Focus Pixels 기능을 갖춘 새로운 센서와 더욱 커진 조리개 덕분에 전면 FaceTime HD 카메라는 빛을 81% 더 많이 받아들일 수 있습니다.



더구나 거리와 상관없는 얼굴 인식 기능도 향상되었고, 새로운 고속 연사 모드에서는 초당 10장의 사진을 찍을 수도 있습니다. 광학식 손떨림 보정기능이 아이폰6 플러스에만 적용이 되어 아쉽습니다.



아이폰6 플러스는 가로모드를 지원하는데 화면만 커진게 아니라 사용자의 편의를 고려했다는 점에서 역시 애플이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명암비도 크게 높아져 아이폰5S의 명암비 800:1이었지만 아이폰6는 1400:1, 아이폰6 플러스는 1300:1입니다.



애플하면 휘트니스기능을 생각하게 되는데요. 기압계, 가속도계, 자이로스코프를 기반으로 사용자가 계단이나 언덕을 오를때 고도의 변화를 측정하고 걷거나 뛸때 이동거리를 측정할 수 있게 됩니다. 또한 A8보조 프로세서가 움직임에 바로 반응을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보다 정확한 칼로리 소모량을 측정하게 됩니다.



아이폰5S에서는 지원하지 않는 NFC 기능을 탑재했습니다. NFC기능을 통해 애플페이라는 결재수단을 선보였으며 애플워치와도 연동이 가능합니다.



아이폰6를 구매하면 호갱~~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의 출시일이 간격을 두고 있습니다. 관건은 사이즈와 스펙입니다. 3개월 정도 차이라면 아이폰6플러스를 구매하는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기는 합니다. 그러나  가격과 5.5인치 사이즈가 부담스러운 분들에게는 아이폰6를 구매하는 것이 좋을 수도 있겠네요.



아이폰을 사용하다가 안드로이드폰을 사용하고는 있지만 여전히 아이폰 디자인의 매력은 참을 수 없는 유혹이죠. 성능이나 앱은 이젠 혹~~하는 정도의 매력은 크게 느끼지는 못하겠어요. 안드로이드폰도 워낙 잘 나오니까요. 좀 더 혁신적인 애플의 도전을 기대했지만 다소 못 미친부분도 있습니다. 과연 국내시장에 애플이 얼마나 영향력을 행사할지 몹시 기대가 됩니다.

엘지 지3캣6(LG G3 Cat6) 욕심나는 문바이올렛, 와인컬러의 섹시한 바디 - G3와 디자인의 차이점은?

IFA 2014에서 공개된 스마트 워치 LG G워치R과 기어S의 장점과 단점을 통한 선택의 기준은?

파이어폰 스펙과 가격으로 본 아마존 스마트폰!! 아이폰6 보다 주목하고 혁신의 아마존폰

728x90
반응형

댓글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