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부 Online에서 선정적인 기사제목으로 Click을 유도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나 Click하면 제목과 반대의 기사이거나 알맹이가 없는 기사를 보게 됩니다.
또 원하는 기사가 바로 Link되지 않아 한참을 찾아봐야 원하던 기사를 찾는 일이 없으셨나요.

정말 왕짜증... 저 같은 초보블로거들도 제목을 작성할때 고민을 하는데 업으로 하는 사람들이야 오죽하겠냐만은
당하는 고객입장에서는 불쾌하기 짝이 없는 일입니다.

지면을 그대로 독자에게 전하는 서비스


 
발행한 신문내용 그대로, Paperless도 좋지만 때로는 지면이 그리워지는 마음을 느낄 수 있는 서비스가 없을까?
아침햇살처럼 신선한 서비스, 지면에서 받아보는 느낌을 제대로 살려주는 서비스를 찾았어요.
파오인입니다.
국내에서 발행하는 대부분의 신문을 지면으로 독자에게 전달하는 신개념 서비스입니다.

지면 그대로


섹션별로 원하는 신문을 골라보는 재미


기사를 쉽고 빠르게


몇일 전  읽었던 기사를 다시 찾고 싶을때 버리지 않았으면 다행이지만 라면냄비 받침으로 쓰고 버린지 오래..
대략난감. 그러나  파오인의 일자별 조회기능과 Powerful한 지면기사 검색서비스 기능으로 기분좋은 해결


파오인에 대한 제안                                                                     

필기체가 아니고 지면을 그대로 디지탈화되었으니 글자 인식이 가능합니다.
따라서 파오니티의 활동을 지면상의 문구와 연결하여 Direct Service를 할 수 있습니다.
더불어 blogkorea에서 제공하는 단어와 관련블로그를 연결하는 서비스를 응용한다면 관련기사에 대한 
독자들의 생각도 접하게 되어 보고 읽는 신문에서 즐기며 소통하는 파오인으로 거듭나리라 생각합니다.


기사에 재미를 더하는 파오인



스크랩 기능
   자신과 또는 직업, 관심분야등등을 스크랩을 통해 보관하여 정보로 활용가능합니다.
   신문에 나오면 가문의 영광이죠. 스크랩하면 인터넷이 되는 곳 어디서나 볼 수 있으니 자랑도 실컷할 수 있죠
   스크랩과 함께 의견을 게재 할 수 있어 독자들에게 보다 다양한 생각을 통해 사실을 접하게 할 수 있습니다.



마이페이지 기능
   자신이 관심을 갖는 기사 예를 들면 특정지역의 개발소식, 신종플루관련 소식등등을 키워드등록을 한다면
   나만의 개성있는 신문을 만들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개인비서를 따로 두는 셈이 되겠죠.
   기자를 꿈꾸는 준비생이라면 마이페이지,스크랩기능을 통해 꿈을 한 발자욱 더 가까이 가져갈 수 있습니다.




기타기능
   기사마다 파오니티로 활동을 통해 기사에  대한 본인의 의견을 독자들에게 전달하는 재미를 제공
   신문마다 제공하는 인사,동정,부음, 학부모의 최대 관심사인 교육/입시를 별도 메뉴로 제공

   기사를 읽은 느낌을 지수로 입력하여 우울할때 행복지수가 높은 기사를 보면서 기분전환하는 재미 제공

   파오인지수 : 행복지수, 충격지수, 공감지수, 신선지수
   파오니티 : 파오인을 통해 기사를 읽고 본인의 의견을 입력하는등 활동하는 사용자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대구사랑 2009.11.04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위드블로그 캠페인에 참여하셨군여. 대단하신 핑구야님...
    부럽구여, 활기찬 오후 되시길... 시간날때 활용해 볼께여.
    보고싶은 핑구야님...

  3. gemlove 2009.11.04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파오인 이웃 블로거님들이 많이 소개해주셔서 몇번 써봤어요 ^^ 그나저나 마지막 그림보고 입가에 웃음이 ㅎㅎ 역시 핑구님은 센스 만점입니다. ㅋㅋ 저는 비서가 없어서 제가 알아서 찾아봐야 해요 ㅋ

  4. 사이팔사 2009.11.04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청을 두번이나 했는데 다 안되는군요....^^
    소개좀 잘 해 볼려고 했더니....

    그냥 소개한번 해볼까 싶기도 합니다.....

  5. 테리우스원 2009.11.04 1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드리고
    감기가 극성입니다 건강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6. 복돌이^^ 2009.11.04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에게는 아직 김비서가 없다능..ㅋㅋㅋ^^

    행복한 하루 되세요

  7. 큰도화지 2009.11.04 1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B 타입인 것 같습니다. 신문은 보고싶어도 없으니 역시 인터넷을 이용하는 수밖에 없지요. ^^

  8. 태아는 소우주 2009.11.04 1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비서를 채용시켜 주세용^^
    파오인은 지난 번에 김군님 댁에서 본 서비스네요.
    관심을.. 이 참에.. 참 핑구님 투명인간이 아니고 출연하셨어요. 무엇으로 변신하실 지 생각하셔요

  9. 디자인이소 2009.11.04 2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파오인 첨들어봤는데..신문을 잘 안봐서요 ^^;
    이참에 신문쫌 봐야되겠어요 ㅎㅎ

  10. 난나  2009.11.04 2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런 곳이 있는 줄 몰랐네요! 유용한 포스팅 감사히 잘보고 갑니다!

  11. Eijrhnh 2009.11.04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서비스도 있었네요…^-^

    저는 종이 신문쪽이 정이 가는 것 같아요.

    책은 전자책에 어느 정도 익숙해져서 이젠 거부감이 없지만 신문은 아직

    넷으로 본다는 것이 어색하니 말이에요.

    (저희가 구독하는 신문은 별도로 웹 서비스를 냐하게 하고 있어서 paoo를 전혀 모르고 있었어요)

    편안한 시간 되세요…^0^/

  12. 건강정보 2009.11.04 2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핑구님 덕분에 신기한 것들을 많이 알아가네요..^^
    오늘 드디어 신문을 끊었는데 이제 이걸 이용해봐야겠어요..
    진짜 뭔 신문 끊는게 그리도 힘이 드는지..ㅠㅠ

  13. 초하(初夏) 2009.11.04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2차가 진행되고 있군요... ^&^ 장,단점이 있는 것 같아요.
    지난 1차 때 썼던 글 엮어놓고 갑니다.

    고뿔 조심하시고, 건강한 가을 나시길 바랍니다~~

  14. 참좋은미시 2009.11.04 2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넷에서 검색하고 활용하는 사이트가 한정이라 잘 몰랐던 사이트네요....
    앞으로는 자주 들어가봐야 겠네요...

    추운 날씨에 감기 조심하세요..... ^^

  15. 취비(翠琵) 2009.11.05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정말 요즘은 유용한 사이트에 대한 정보가 너무 많이 들어와서~ 어떤걸 먼저 들어가봐야될지 망설여지네요^^

  16. 대구사랑 2009.11.05 1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감사드려여.
    오늘도 활기찬 하루 되시길...
    핑구야님 보구싶어여.

  17. 호련 2009.11.05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비서 ㅋㅋㅋㅋㅋㅋㅋㅋ

    잘봤어요 'ㅂ')~ 룰루루루

  18. 검은괭이2 2009.11.05 1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우! 이거 좋네용??+ㅁ+ 그나저나 점심은 드셨어요??^^ ㅎㅎㅎ

  19. Reignman 2009.11.05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 벌써 끝내셨군요~
    깔끔합니다~

  20. 쿠쿠양 2009.11.06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리뷰아이가 엄청시리 성장하고있네요 ㅎㅎㅎㅎㅎ

  21. 바람노래 2009.11.07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에 파오인 리뷰가 많이 올라오는군요.ㅎ
    그나저나 이건 아직 고칠게 좀 많겠더군요...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