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어려운데 주말되면 아이들이 나가자는 성화에 제대로 쉬지 못하는 대한민국 가장여러분 참 힘들죠잉. 그렇다고 멀리 가자니 이것저것 준비해야하고 돈도 돈이지만 피곤해서 월요일 부담도 되시는 분들에게 딱이죠. 물론 서울 서북부 인근 거주자면 금상첨화입니다.




애피타이저(appetizer) ㅋㅋ 보리밥과 열무김치: 고추장과 비벼서 싹싹 두 숟갈 정도 이걸로 배채우면 시로시로!!


열무김치 : 시원하고 잘익어 이것만으로도 한 공기 뚝딱.. 유의 김치에 밥알처럼 보이는게 있는데 무식하게 따지면    집에서 김치 사다먹는거 뽀록남. 찹쌀 또는 맵찰로 김치를 담글 때 넣은 것입니다.


메인 들깨 칼국수 :  국물이 담백하고 걸죽해서 든든합니다.(6천냥) 보양식으로도 강추(효능보기


들깨가 입맛에 맞지 않으신분은 바지락 칼국수로


양이 차지 않는분은 보쌈으로 보너스로 들깨 칼국수 2인분이 나옵니다. 성인 3명 정도 적당할 듯 (中 3만냥)


들내음 전경


주말에 부담없은 하루 코스의 서울여행과 함께 든든한 들깨 칼국수를 즐기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사전 준비물 : 돗자리,과일,인라인,공,배드민턴...

1.방원중학교를 네비로 찍고 개화산으로 이동합니다. 아래 지도에서 12시 방향으로 등산로가 보일 겁니다. 천천히 소박한 산림욕하시고 방화근린공원으로 다시 오는데 약 1시간 내외 소요. 등산로를 미리 파악후 강서구 개화동 방화근린공원에 주차합니다.
  (주차비요 전 공짜를 지향합니다. 주말에는 봐줍니다. 공짜로 주차하게 해~ 주세요.위치보기)

   한강이 내려다 보이는 조경과 약사사 관람
지도를 클릭하시면 위치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2.들내음 들깨 칼국수집으로 고고씽 : 우측 버스 정류장 인근(주차 가능)
   방화근린 공원에 주차했다면 걸어가셔도 괜찮은 거리입니다.

지도를 클릭하시면 위치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3.식사후 방화 근린 공원(2만여평)에서 어른들은 준비한 돗자리를 깔고 아이들은 인라인스케이트장에서 놀고 자전거도로에서에서 자전거 타거나 공원놀이터에서... 짚풀공예 관람하실 수 있는 챤스도 잡을 수 있습니다.

 

* 지금까지 설명드린 내용 지도로 한번에 보기(우체국 표시 근처가 들내음)

지도를 클릭하시면 위치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방화제3동 | 김순옥들내음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상오기™ 2009.05.24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국수에 딸려 나오는 보리밥과 열무김치가 더 맛있는 경우가 많더라구요~ㅎㅎ
    보리밥과 열무김치는 아쉬울 정도로 살짝 맛만 보는게 제일 맛있는것 같습니다 ^^
    피자 먹고 왔는데 배고파 지네요 ㅠ.ㅠ

  2. 하얀 비 2009.05.24 2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국수...저 정말 좋아하거든요.
    보리밥은 먹을 땐 좋은데.
    먹고 나서...
    주변사람들에게 민폐를 끼칠까...걱정.ㅎㅎ

    요즘 입맛도 없는데
    좋은 곳을 소개해 주셨네요.

    먹으로 가봐야겠습니다. 다음 주말에요...^^

    허탈한 주일이지만
    그래도 여유로운 저녁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 사용자 핑구야 날자 2009.05.30 0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정도로 소화가 빠르다면 강력한 소화력이네여 ㅋㅋ

    • 하얀 비 2009.05.30 0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근데 정말 전
      소화가 빨라요.,,,,

      그런데 이게

      소화가 되는 건지 그냥 빠져나가는 건지는 모르겠네요,,ㅋㅋ

      제가 사춘기 때, 수면제 한 통을 먹고 '기도'를 한 적이 있는데
      한참 지나 눈이 떠지더군요,
      그래서 역시 사후세계가 잇군..햇더니
      갑자가 배가 아프더니
      그대로 다 토해냈어요,

      보니까
      수면제 알들이 몇조각씩 다 분해만 되어 있더라고요
      정작 흡수는 안 되었나봐요,

      아니면 명이 길었던지.ㅋ,ㅋㅋ

      소화는 잘 되는 것 같은데
      흡수가 잘 되는 것 같진 않아요,

      지금도...ㅠㅠ

      뭐 그냥 제 느낌이고
      지금껏 별 탈도 없었지만---

    • 핑구야 날자 2009.05.30 12:44  댓글주소  수정/삭제

      슬픈 사연이 계셨군요..
      정말 장수하시겠어요.. 건강하셔야 합니다.
      행복하시도록 기원합니다.

    • 하얀 비 2009.05.30 2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하. 지금 생각하면
      많이 웃깁니다.

      그게 중학교 때 일인데 말이죠.

      성적 비관이었어요. 중간고사 끝나자마자
      시험을 망쳤다는 생각에....그만

      그런데 점수는 떨어졌는데
      등수는 올랐다는...난이도가 높았던 거죠.

      그때 그렇게 갔다면
      얼마나 억울할까요.

      그래서 전 주변 사람들에게 말합니다.

      "스스로 끊기 전에 한번 더,
      미래의 행복을 떠올려 보라'고.

      알 수 없잖습니까. 그 미래.
      수많은 행복의 순간이 기다리고 있을 수도 있는데...

      오히려 큰 교훈이 되었어요,

    • 핑구야 날자 2009.05.30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행복박사 White Rain님이 되세요
      그 만큼 더 많이 행복해질 권리 아니 의무가 있습니다.
      즐건 주말되시길..

  3. NOFX 2009.05.25 0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밤중에 군침이 도네요 :O
    칼국수도 맛있어 보이지만 보쌈이 정말 맛있을것 같아요
    야식이 땡기네요~

  4. 라라윈 2009.05.25 0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국수 무척 좋아하는데...+_+
    보리밥 먼저 가볍게 먹고, 들깨 칼국수 먹음 정말 고소하고 맛있을거 같아요...
    군침 돕니다...
    (보쌈도 맛있어 보여요~ )

  5. 티런 2009.05.25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리밥 열무김치..환상의 짝꿍이죠.ㅎㅎ

  6. 솔이아빠 2009.05.25 1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이거 아침안먹고온 저한테는 고통인데요.

  7. 톨™ 2009.05.25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맛있겠어요.
    근데 의문점 하나는... 왜 거의 모든 칼국수집에선 수육을 파는걸까요?
    (중국집에서 왜 짬뽕 파냐는 말이랑 다를바 없을까요? ㅎㅎㅎ)

  8. 건강정보 2009.05.25 13: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핑구님 너무 맛있어보이는데요.
    지금 배가 꽉 찼는데도..더 들어갈 수 있을꺼 같아요..ㅎㅎ

  9. 복돌이^^ 2009.05.25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보쌈....좋아보이는데요....(쩝....꿀꺽~~)

    같이 할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은 참 행복한 거죠....

    행복한 하루 되세요

  10. 광현™ 2009.05.25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음식들이 하나같이 군침돌게 만드는 음식이네요^^
    나중에 기회 되면 한 번 꼭 들러야겠습니다^^

  11. 세아향 2009.05.25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따라서) 건담보러 왔다가....
    들깨칼국수 보고 갑니다.

    배고픈 시간대인데...사진보고나니 배가 더 고프네요^^
    나중에 또 구경오겠습니당~!

  12. 쿠쿠양 2009.05.26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칼국수는 안좋아하는데 요건 왠지 맛있어보이네요^^

  13. 뷰티가이드 2009.05.26 21: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호곡!! ㅠ.ㅠ

    맛있어보입니다 ㅠ.ㅠ

  14. Houstoun 2010.10.13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보리밥고 수육이 눈에 띄네요.
    그런데 이날 믹시 메인에 뜨신건가요?
    믹시 통해서 엄청난 인구가 들어왔네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