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아직 입원중이라 그동안 쉽지는 않았지만 반팔Y셔츠를 다림질을 해왔는데 어제 비가 오고 나서는 확실히 바람의 기운이 틀려졌어요. 반팔Y셔츠를 더 이상 입고 다닌다는 것은 체온 유지를 위해서는 허당 인듯... 내일의 출근 준비를 위해 긴팔Y셔츠를 거내어 다릴 준비를 했습니다. Y셔츠를 세탁소에 맞기면 세탁과 다림질에 1000원 내외하는 것은 압니다. 그러나 멀쩡한 두 팔과 다리를 두고 맡긴다는게 왠지 죄 짓는 것 같아서... 그런데 Y셔츠를 다리는 것은 정말 쉽지는 않습니다. 군복무 시절에도 남들은 각을 잡는다고 서너줄씩 다림질해서 모양을 내지만 전 그냥 깨끗히 빨면 그만이었거든요..매일 아내가 다려주어 편했지만 매일같이 다릴려면 Oh! My God!! 주말에 몇일분을 다리지 않으면 피곤하거든요. 아내의 빈자리가 무쟈게 크게 느껴지는 가을 밤입니다.


핑구 다림질 정복기(여러분들도 다 하는 일이지만 재미있게 봐주세요)

Step1. 민민한 다림판과 물분무기 그리고 다리미를 준비합니다.


Step2.단추가 있는 앞쪽에 물을 뿌리고 다리미가 적정한 온도가 될때까지 기다립니다. 다리미에 장착된 물통도 있지만 다릴때마다 물을 뿌리는 것보다 미리 뿌려 놓는게 낫더라구요. 밑단은 바지속으로 들어가니 다릴려고 애쓸 필요는 없습니다.   


Step3.양쪽 팔을 다리는데 여기서 앳지 있게 줄을 잘 잡아주는게 가장 중요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잡줄이 되어 버려 다리미 만큼이나 열을 받을 수 도 있습니다. 물을 뿌려주고 한 손으로 줄을 잡고 한번에 강하게 눌러 샤샤샥... 그리고 손목을 꾹 눌러 마무리


Step4.등쪽을 2번에 나누어서 다립니다. 분무기로 물을 적당히 뿌려줍니다. 앞에서와 마찬가지로 바지로 들어가는 밑단은 다릴 필요는 없습니다. 어차피 구겨지니 까요. 제일 쉽기도 하지만 잘못하면 접혀지는 수가 있서 한손으로 살작 잡아당기면서 다려야 합니다. 그리고 강하게 눌러주면서 다려야지 잘 다려집니다. 힘을 주지 않고 열기로만 다릴려고 한다면 Y셔츠만 뜨거워질 수 있으니 신경을 써야 합니다.


Step5. 어깨부분이 개인적으로는 조금 손이 많이 가서 이부분 다릴때 신경이 날카로와집니다.


Step6.마지막으로 에리부분입니다. 펴주고 접어서 다시 접힌 부분 따라 꾹... 다림질 끝... 참 쉽죠잉(20분 걸림OTL)


1시간의 사투끝에 다린 공포의 긴팔 Y셔츠.  왕 뿌듯...


Tips.
다리미는 전열기구임으로 건망증이 심하신 분은 보호자 동반하여 확인을 받도록 하세요 ㅋㅋ 다림질 하기전에 다리미 후 잔열로 다릴만한 옷이나 손수건을 준비하시면 생활력 대박...다림질이 끝났다고 기지개을 펴는 분이 계신데 다리미의 열이 아직 남았음을 유의하시고 소심하게 켜시도록.ㅋㅋ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이미슈 2009.10.05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핑구님 진짜 고생많이시군요..
    저도 정말 못하는거 중에 하나가 다림질입니다.
    이게 요령이 있어야 한다는데..
    하루는 정말 꽉꽉 눌럿 잘 다렸는데 아침에 일어나니
    다시 쭈글이가 되었다는..ㅠㅠ

  3. Reignman 2009.10.05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보니 와이셔츠가 좀 좋은 건데요.
    저는 다림질이 좀 서툴러서 각잡는건 포기하고 눈에 보이는 주름만 대충 펴는데...ㅋ
    재밋게 봤습니다!

  4. 복돌이^^ 2009.10.05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내분 아직도 병원에 계신가요?
    에휴~~~
    빠른쾌유 바랄께요^^

    전 걍 안다리고 입은적도...많아요..

    행복한 한주 되세요...(역시 그림에 센스가 묻어 나네요^^)

  5. gemlove 2009.10.05 20: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병원에 계시는 군요 TT 추석이 쓸쓸 하셨겠어요... 저는 솔로라 다림질의 달인입니다 ㅋ 저는 보이는 부분만 다려요 ㅋ

  6. A2 2009.10.05 2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리미는 물 넣는 기능 있는건 별루인거 같아요.
    다리는 기능만 딱 있는게 고장안나고 오래쓰고 좋은거 같아요.

  7. merongrong 2009.10.05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다림질 하는것을 싫어해서
    웬만하면 다립질 안하는 옷으로 사고 싶은데..
    살다보면 또...다림질 해야하는 옷도 있구요^^;;
    하여간 빨래거리 하다보면 전쟁입니다^^

    추석 잘 보내셨는지요!!!^^

  8. 미도리 2009.10.05 22: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든 잘 하려고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네요. 스스로 해결 하려는 자세가 돋보입니다. 방법을 공유하려고 하는 마음이 이쁘네요.

  9. 백마탄 초인™ 2009.10.05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
    저는 다리미 사용하지 않고 걍 자기전에 물만 적당히 뿌려 놓으면 다음날 알아서 잘 펴져 있다능,,,^ ^;;

    그리고, 한동안 유명했던 옷걸이에 걸어둔채 다림질하는 다리미도 있는데,,,
    슈슈인가??


    얼릉 쾌차 하시길 기도 합니당!!

  10. 건강정보 2009.10.06 0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핑구님 이제 살림꾼으로 거듭나시는거예요?^^

  11. 미숍 2009.10.06 09: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일요일마다.....5개씩 다립니다..
    결혼한지 1년째..와이프는 다릴줄을 모릅니다.--;;

  12. 드자이너김군 2009.10.06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옷이 전부 캐쥬얼이라.. ㅋㅋ 가끔 남방만 다려 입는데, 이것도 무지 귀찮더라구요.

  13. 티런 2009.10.06 1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다림질은 어렵더군요.
    좋은 방법 한번 시도해 봐야겠습니다~

  14. 쿠쿠양 2009.10.06 1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림질의 고수시군요 ㅎㅎㅎ

  15. candycat 2009.10.07 17: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와이셔츠 다림질을 자동으로 해주는 기계가 있으면 당장 사고 싶어요~
    요즘은 안입지만 예전에는 정말 골치거리중 하나였어요~ 맨날 크리닝 맡기자니 돈이 많이들고..ㅠㅠ

  16. 호련 2009.10.07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ㅋ

    저 며칠전에 스팀다림질 하다가 허벅지 디었어요 풋 ㅋㅋ ^^

    열심히 배워야겠네용 'ㅂ'

    멋쟁이 핑구님~~^^

  17. 바람노래 2009.10.07 1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날씨 때문인지 부쩍 다리미질이 늘었습니다.ㅡㅜ
    역시 다림질은 칼다림의 묘미가.ㅎㅎ

  18. 당감 2009.10.12 12: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추있는 부분다릴때 팁입니다.....
    밑에 수건을 도톰하게 접어서 깔아놓으신후 단추있는 부분을 뒤집어서 수건쪽으로 가게해서 다려보세요..
    평평하니가 다리시기 편하시고 주룸도 쫙 펴진다는....ㅎㅎㅎ

  19. 엑셀통 2009.10.16 0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프블 MP글을 보며..대단..긴팔셔츠를 다려입는것이 참 힘들죠..
    저녁에 약간 물 뿌려서..아침에 소매만..그리고 덧입는 조끼..
    편안한 옷차림으로 일상을 보낸답니다.

  20. 츕따... 2009.10.18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팀다리미를 두고도 분무기를 사용하시는 번거러움을 택하셨군요..스팀기능을 활용하시면 그만큼 다림질 시간이 짧아지는데요...울집에선 다림질 제가 합니다...와이프 시키면 답답해서리...전 셔츠하나 다리는데 보통 3분정도 소요됩니다...셔츠 7장 정도 다리는데 드라마 보면서 30분정도 소요됩니다...울집 다리미랑 비슷해보이는데 셔츠는 온도를 '면'에두고 다리미를 옷에 올리자마자 스팀한번 눌러주면 치~ㄱ하고 스팀 발사...그러면 분무기로 뿌린것보다 훨씬 빨리 다려 집니다...

  21. 참치뱃살구이 2009.10.19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긴팔 셔츠는 다리기 정말 힘들죠..(힘든거 보단 귀찮다는 표현이 맞을지도.ㅋ)

    저두 마눌 대신 가끔 직접 다려서 입는데 팔부분다리는게 젤 힘들어요...ㅠ.ㅠ

    그래도....구겨진 옷 입는거보단 좀 다려입는 수고를 하는게 기분도 좋고 다른 사람들 보기에 좋죠..ㅋㅋ

    참고로 Y셔츠는 원래 화이트셔츠인데 일본 사람들이 발음이 안되서 와이셔츠로 불렀고 그게 다시 우리나라에 넘어와서 정장용셔츠가 와이셔츠가 되버린 경우라서

    Y셔츠라는 표현보다는 원래 표현인 화이트셔츠가 나을듯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