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에 낚기고 편집된 기사로 열받을때 온라인에서도 신문내용 그대로 볼 수 있다면 (1편)

아침 일찍 출근해서 신문을 이리저리 넘기는데 먼자 헤드라인을 본 후 기사의 타이틀을 훓어 내려가게 됩니다. 
그리고는 관심있는 기사를 읽게 됩니다. 이럴때 종이 신문처럼 뒤적이는 맛!!
요 손맛이 마우스로 옮겨졌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방법 : 원하는 지면을 마우스Button을 Click하거나 Wheel를 돌리면 선택이 됩니다.


저작권 앞에 당당하게 설 수 있도록 파오인이 도와줍니다.


블로깅을 하다보면 Posting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기사를 인용하고 싶어도 저작권 때문에 망설여 본 경험있으시죠
그렇다면 파오인에서 제공되는 기사 퍼가기 기능을 통해 자신의 블로그에 자유롭게 포스팅 하실 수 있습니다.
즉, 기사를 마음대로 복사 또는 재가공하여 퍼 갈 수 있다는 것이 아니라 파오인에서 제공되는대로 다시말하면, 
기사퍼가기(HTML 퍼가기 기능/URL 퍼가기 기능)와 파오니티퍼가기(HTML 퍼가기 기능/URL 퍼가기 기능)를 통해
블로그에 퍼갈 수 있습니다. 이젠 당당하게 Posting할 수 있겠죠. 신문기사를 메일로 보낼때는 무료입니다.
단, 임의로 화면을 복제하거나, 복사 또는 재가공하거나, 임의로 배포하는 행위는 허용되지 않습니다.
기사가 필요한 분이라면 출력과 저장은 건당 300원으로 저작권에 당당하게 지불하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글자가 작아서 돋보기 넘어로 기사를 읽는 우리의 아버지, 할아버지를 언제까지 지켜만 보고 계실 겁니까?
여기 파오인의 글자 확대기능으로 원하는 기사를 원하는 크기로 보시고 원하는 만큼 만족시켜드려 보세요.

 :『자동차 보험료 줄줄이 오른다』 그 다음이 잘 안보인다. 아휴!! 신문도 못보니 무슨 낙으로 사냐?
 : 아버님 돋보기가 있잖아요. 안경 바꿔드릴까요. 이 정도면 어떠세요.

 : 너는 보이냐?
 : 예 저는 이정도면 충분히 읽을 만 합니다.

 : 참! 아버지도 파오인은 더 크게 확대가 되요.
 : 어! 그래
 : 이놈아 손자보다 못하냐.. 이제야 보이네. 손주야 이 신문이름이 뭐냐 당장 구독 신청해거라..
 : 얍!! 파오인은 국내에서 발행되는 대부분의 신문을 인터넷을 통해서 볼 수 있어요. 벌써 구독했어요..

파오란?

  - 파오는 몽골 유목민의 이동식 전통가옥을 뜻합니다.
    둥근지붕 아래의 하나됨의 의미로써 파오란 파오인닷컴에서 제공하는
    유료 서비스를 모두 이용하실 수 있는 통합 사이버 머니입니다. 
  - 파오를 충전하여 신문을 구독하거나 스크랩을 하실 수 있습니다. 
  - 스크랩한 기사는 개인적인 용도로만 사용가능하며 영리목적으로 사용을 금합니다. 
  - 대량으로 복제하거나 타인에게 배포하는 행위는 저작권 침해입니다.

파오인의 수입원 :  지면구독료, 1개월 구독료 파오 100개(10,000원)내외, 1일 구독료 파오5개(500원) 내외

충전방식

충전을 했으니 1개월간 지면구독 신청을 해보겠습니다.


가격에 대한 제안

1일 구독료 500원 부터 월구독료 15,000원에 이르기까지 가격이 다양합니다. 인터넷으로 구독하는 서비스로
여러가지 장점에도 불구하고 공짜라는 개념이 많기 때문에 적잖은 부담으로 작용을 할 수 있습니다.
더구나 지면신문의 1개월 구독료가 15,000원 내외임으로 단순 가격대비 메리트가 없습니다.

파오인의 막강한 콘덴츠를 통한 메타블로그 형식을 도입해서 블로그마케팅의 초석을 다집니다.
타 리뷰사이트처럼 리뷰를 하고 파오를 얻어 신문을 구독 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합니다.
블로그를 운영하지 않는 분들은 파오인에서 운영하는 각종 이벤트 및 파오니티의 활동등 수고를 통해 구독
할 수 있는 방법도 병행이 되어야 합니다.

지면형식으로 되어 있지 않으면 신문사와 관계없이 무료로 제공되고 있습니다.

구독을 중단하기 위해서는 얼마나 곤혹스런 경험을 해야 하는지 아시죠. 파오인은 전혀 그럴 필요가 없습니다.
여러분!! 이제 당신이 신문보는 습관을 바꿀 차례입니다.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큰도화지 2009.11.07 0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이제 파오인 때문에 오프라인 신문은 않봐도 될 듯 합니다.

    저도 보고 싶지만, 돈이 없어서...ㅠㅠ

  3. 보링보링 2009.11.07 0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큰클로보는건 정말 좋군요~

  4. 빨간來福 2009.11.07 0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군요. 핏발선 귀로 오늘도 대치중이신가요? ㅋㅋㅋ

  5. *삐용* 2009.11.07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편 기대되는 마지막 그림 ㅋㅋㅋ

  6. 초록누리 2009.11.07 0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ㅎㅎ
    핏발선 귀가 너무예뻐 보이는데요? ㅎㅎㅎ
    포스팅 너무 정성스럽게 하셨네요.
    잘 보고 가요~

  7. 하늘엔별 2009.11.07 0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정말 좋은 정보군요.
    참 블로그를 하면서 많은 것을 배우게 됩니당~~ 캄사!!!

  8. Eijrhnh 2009.11.07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헤… 한국 경제를 보시네요.

    (저희는 매경쪽을 많이 보는 편이에요…^-^)

    재미 있게 포스트를 꾸미신 것 같아요.

    핑구님 기분 좋고 평안한 주말 되세요…^0^/

  9. 영웅전쟁 2009.11.07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10. Reignman 2009.11.07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 빨리 하셨네요.
    역시 핑구님은 그림판이 대박인듯 합니다. ㅋㅋ

  11. 디자인이소 2009.11.07 1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그림 공감 100% 네요^^ ㅎ
    꼭 디카 받으세요!!

  12. 미자라지 2009.11.07 1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거들에게 반가운 곳인것 같아요...ㅋ

  13. 태아는 소우주 2009.11.07 14: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핑구님 그림판... 대박에 저도 한 표..ㅎㅎㅎㅎ

  14. 하얀 비 2009.11.07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역시 신문배달 하시는 분들의 눈치도 무척 빠른 듯. 아마도 핑구님의 핏발 선 귀에 그 뜨거운 열기를 현관문을 통해 전해 느꼈겠지요...^^
    파오인 서비스 괜찮은 것 같더군요. 아침에 이것저것 둘러보았답니다.

  15. 2009.11.07 16: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6. 홍천댁이윤영 2009.11.07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그림이요.. 예전 생각나게 하네요.. 지금도 신문 끊기 넘 힘들다죠???

  17. 세아향 2009.11.07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직장에 다니면서 '신문' 하나는 꼭 챙겨봐야지 했었는데...
    소개해주신 파오인으로 도전해봐야겠네요^^

    주말 잘 보내세요.

  18. 홍콩달팽맘 2009.11.07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서비스도 있군요.
    예전에 신문배달하는 분들과의 실강이를 떠올리게 하네요. ^^

  19. 건강정보 2009.11.08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그렇네요
    저 신문 끊을려고 통화 3번해서 화 살짝 내고 ㅠㅠ
    신문 20년 가까이 봐줬는데도 불구하고
    끊기는 힘들더군요..ㅠㅠ

  20. 드자이너김군 2009.11.08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오인서비스는 잘 쓰시는 분들에게는 정말 도움 많이 될것 같아요.
    퍼가는 기능은 솔찍히 별로인것 같고 일간지를 많이 보시거나 신문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편하게 이용하실수 있으실듯

  21. 쿠쿠양 2009.11.08 2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모든매체의 기사를 인터넷으로 읽을수 있어서 참 편리한 세상이긴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