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웹소설 플랫폼 글링은 진작 나왔어야 하는 서비스가 아닐까 싶습니다. 웹소설 창작자 뿐만 아니라 수많은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이  자신의 창작물에 대해 제대로 된 보상을 받아야 더 훌륭한 작품이 나올 가능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중요한 일을 글링이 웹소설 플랫폼으로 서비스를 시작해 정말 반가웠습니다. 분야는 다르지만 개인 창작자입장이기 때문에 응원을 하게 됩니다. 웹소설 플랫폼 글링은 역경매시스템을 통해서 창작자의 작품을 계약 우위를 확보하게 하고 유통사는 보다 쉽게 좋은 작품을 쉽게 확보할 수 있어 윈윈할 수 있죠. 그렇다면 구독자는 어떤 잇점이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웹소설 플랫폼 글링의 창작자와 유통사 상생 방법


역경매시스템은 이미 BtoB 또는 BtoC 등 산업전반에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습니다. 공급자가 우선일 수도 있고 고객이 우선일 수도 있죠. 제대로 운영되면 공정한 경쟁으로 윈윈할 수 있겠죠.




플랫폼 글링은 로맨스소설이나 판타지소설 등을 실시간 역경매시스템을 활용하여 서비스를 하고 있는데요. 웹콘텐츠 창작자는 그 동안 유통사(출판사)와의 계약에서 간혹 제대로 평가를 받지 못하기도 했습니다.



유통사(출판사)와 계약을 하는 것 만으로도 다행일 수도 있습니다. 오랜 시간 창작의 고통으로 만들어진 결과를 제대로 평가를 받지 못해 구독자에게 평가를 받는 기회 조차 얻지 못하기도 했으니까요.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활용하면 웹콘텐츠 창작자는 공개식 실시간 역경매 시스템을 통해 유통사(출판사) 매칭이 되면서 보다 쉽고 투명하게 수익 확보할 수 있고 광고수익 분배 받을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구글의 에드센스와 같은 비슷한 방식이라고 하면 좀 더 쉽게 이해가 될 텐데요. 일단 창작자는 작품 제작 후 웹소설 플랫폼 글링에 게재하고 출판사에서 입찰한 내역 확인 하면 됩니다.



창작자는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통해 각 유통사(출판사)의 유통조건 투명하게 비교하여 계약을 진행하면 되기 때문에 발품을 팔면서 시간을 빼앗길 필요가 없습니다. 창작에 더욱 매진을 할 수도 있겠죠.



유통사(출판사)는 플랫폼 글링으로 좋은 작품 만나


대형 유통사(출판사)는 그들만의 네트워크나 유통망으로 창작자의 작품을 Pick할 수 있었지만 중소 유통사(출판사)나 영세한 유통사(출판사)의 경우는 녹록치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대형 유통사(출판사)는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통해 우수한 소설과 웹툰의 다양한 카메고리의 소설을 보다 많이 확보할 수 있고 중소업체나 영세한 유통사(출판사)도 웹소설 플랫폼 글링의 실시간 역경매시스템으로 충분히 기회를 확보할 수 있겠죠.



웹소설 플랫폼 글링에서 유통사(출판사)는 원하는 작품애 대한 수수료(인세비율), 계약금(선인세), 발행부수 조건 등 입력하여 실시간 역경매식 입찰에 참여합니다. 유통사는 원하는 작품 선택의 폭이 넓고 작가는 입찰내역을 확인할 수 있겠죠.



물론 웹소설 플랫폼 글링은 공개입찰과 비공개입찰을 유통사가 선택할 수 있게 서비스를 하고 있어 참고하면 도움이 될 듯 합니다.



창작자와 유통사간의 계약이 완료되면 해당 연재 작품은 전자책으로 무료로 자동 제작 및 작품 구독자의 초기 고객화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와 홍보 프로모션도 제공이 됩니다.



과거의 유통 방식이나 웹소설사이트보다는 좀 더 다이나믹하게 진행되고 빠르게 변하는 구독자의 기호 트렌드를 효과적으로 따라갈 가능성이 더욱 높지 않을까요.



웹소설 플랫폼 글링으로 구독자의 잇점


구독자는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이용하면 어떤 잇점이 있을까요. 웹소설을 제공하는 서비스는 많은데~~ 맞아요. 저도 이런 부분이 궁금했는데요. 개인적으로는 로맨스웹소설을 좋아하는 편이랍니다.



실시간 역경매시스템을 활용한 글링은 달랐어요. 구독자는 무료로 좋은 작품을 볼 수 있습니다. 독자는 구독료 대신 광고를 시청하면 됩니다. 광고 시청 후 원하는 작품을 열람하게 되죠.



무료로 작품을 즐길 수 있어 부담이 없죠. 작품에 따라서 작가는 유료로 전환을 할 수도 있습니다. 유료판매가 가능해 구독자의 호응을 얻는다면 최고의 결과를 맛보게 되겠죠.



그리고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통해 발생한 이익은 작가에게 재분배를 한다고 하니 놀랍죠. 물론 글링의 운영수수료는 제외하고 남은 이익을 재분배하게 됩니다.



글링의 커뮤니티나 입소문으로 타고 있는 로맨스소설추천을 비롯해 다양한 작품을 골라보는 재미도 있겠죠. 소설추천을 받는 작품이 아직은 충분하지 않지만 곧 많아지겠죠.



이러한 선순환 구조는 구독자와 유통자들이 많아질수록 윈윈할 수 있는 폭이 넓어지고 창작환경 조성을 통한 창작자 생산성 강화로 양질의 작품을 더욱 많이 만나볼 수 있게 되겠죠.



구독자들을 위해 지금도 윕툰과 소설을 준비하고 있는 수 많은 창작자들이 웹소설 플랫폼 글링을 통해 원하는 것을 얻는 것은 구독자들이 재미있는 작품을 부담없이 만날 수 있는 그런 기회가 많아지는 것이 아닐까요.


웹소설 플랫폼 글링 바로가기

웹소설 플랫폼 글링은 서비스를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좀 더 준비할 것이 있지만 기억해 두었다가 원하는 로맨스웹소설을 비롯해 일반 웹소설사이트보다 부담이 없이 구독하면 어떨까 싶네요.

[관련글]

듀얼디스플레이 스마트폰 하이센스 A6!! 후면에는 e북 사용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가 있다니

8인치 신형 태블릿 LG G Pad4(LG-P530L)의 보기편한모드와 Q버튼의 활용성

요타폰2 듀얼디스플레이의 실험작!! 요타폰2의스펙과 가격 그리고 국내출시일이후 반응이 기대되지만

728x90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쑤통 2020.03.08 07: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보고가요~^^

  2. 청두꺼비 2020.03.08 0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플랫폼이 있네요! 구독함으로써 창작자가 돈을 벌 수 있는 구조 굉장히 혁신적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해요. 잘 보고 가요. : )

  3. 空空(공공) 2020.03.08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웹소설 플랫폼이로군요
    글링 알아갑니다.

  4. PinkWink 2020.03.08 09: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이런 플랫폼이 성공하면 좋겠네요^^

  5. 물레방아토끼 2020.03.08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것도 있군요 잘 보고 가요 ㅎㅎ

  6. 지후니74 2020.03.08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작자들이 필요한 급부를 얻어나고 구독자들은 보다 많은 작품을 접할 수 있고 좋은 시도로 보입니다.

  7. 가족바라기 2020.03.08 11: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웹소설 플랫폼도 있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즐거운휴일되세요

  8. 코리아배낭여행 2020.03.08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9. 로안씨 2020.03.08 17: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하네요
    요즘에는 책으로 보는 소설보다 웹소설의
    인기도 대단한 것 같아요~ ㅎㅎ
    글링 소개 감사합니다~

  10. 예뻐지려는 본능 2020.03.08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웹소설 플랫폼이 있는줄 전 생각지도 못했네요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11. Deborah 2020.03.08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이런 것도 있군요. 알아두면 좋은 그런 글링의 활용도 잘 보고 갑니다.

  12. 묭수니 2020.03.08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것도 있군요^^
    잘 보고 갑니다~

  13. 파아란기쁨 2020.03.09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가에 도전하고 싶은 분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플랫폼 같아요.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