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현대종합상사 사장 전명헌보다는 Mark로 알게 된 것은 2009년 8월8일입니다. 당시 일상을 주제로 포스팅을 하며블로그에 대해 눈을 조금씩 뜰 때 였어요. 지금은 리뷰블로거로 포스팅의 8할을 리뷰로 하고 있었지만요. 세상에 리뷰아닌게 있겠습니까만은 많은 분들을 만날 수 있어 소통의 폭이 넓어 특별하지 않으면 계속 갈 겁니다.

mark님과의 첫 방문 포스팅

세탁기가 멈추자 아내에게 노래를 불러주던 막내가 앞이 안보여


현대자동차의 글로벌 신화의 주역답게 은퇴후에도 블로그를 통해 자동차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는 블로깅


그여자가 아닌게벼~~

추위에 몸을 웅크리게 되어 자동으로 짤목이 되는 소한이지만 17개월간 온라인에서 블로거로서 교류를 한터라 친구같고 때로는 형님같은 분이라 그깟 추위쯤은 나의 두꺼운 비계를 뚫치는 못했답니다. 블로그를 하다보면 희한한게 넓기도 좁기도 하더라구요. Mark님은 어머님이 계신곳과 가까운 곳에 계시더라구요. 고향도 비슷한구요. 참 희한하죠. 인사동에 여자만이라는 남도음식점은 두곳이 있답니다. 안국역 6번 출구로 나와 인사동 14길 골목에 하나가 있고 인사동 대로변에 씸지 지나서 하나가 또 있답니다. 그런데 아이폰의 다음지도만 보고 앞으로 앞으로 지구는 둥그니까?~~ 결국 뒤로 돌아서 14길로 휘리릭..ㅜㅜ 여자만 음식점은 14길에 있는 것은 첫여자만 그리고 끝자락에 있는 여자만은 두여자만으로 바꿔야~~ ㅋㅋ





막걸리에 취하고 파블로의 열변에 취하고 


Mark님, 콩님, 꼬날님, 브루스문님, 백미러님과 만났는데 브루스문님은 일전에도 뵌 적이 있어 반가웠답니다. 그러고 보면 블로거 세상도 좁지요. ㅋㅋ 백미러님,브루스문님의 자동차와 IT에 관한 해박한 지식에 옴짤~~사회부 기자로서의 경험담을 들려주신 콩님, 그리고 두루두루 많이 아시는 꼬날님등의 이야기를 듣다보니 시간이 9시를 훌쩍 넘기고 막걸리에 달아오른 대화는 Mark님의 리드로 그후로도 더 지속이 되었습니다. 브루스문님이 감수하신 에드워드 베이그, 밥 레비터스가 지은 책 『더미에게 불어봐!  iPhone』을 선물해주셔서 감사했어요. 원래는 꼬날님에게 주시려고 했는데 저에게 양보를 해서.. 다시한번 꼬날님께 감사드려요.무료어플 TiltShiftGen으로 사진을 뿌옇게 했어요. 기념사진을 포스팅하겠다고 물어보지 못해 분위기만 전합니다.



현대종합상사 사장 전명헌 청년 Mark로 새로운 출발


느즈막히 만남을 갖고 Mark님과 저 그리고 나머지 분들과 둘로 나뉘어 헤어졌습니다. Mark님과 방향이 같아서 연대앞까지 버스편으로 귀가를 했는데 Mark님은 빨간내복님과 만나지 못한 아쉬움이 많으신듯 했어요. 2010년 연말에 미국에서 귀국하신 빨간내복님의 제안으로 Mark님과 저와 셋이서 만남을 갖기로 했는데 여러사정으로 기약없이 미뤄졌거든요.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면서 참 젊게 사시는구나하는 생각이 들어 많이 배우게 되었답니다. 그런데 Mark님이 주신 명함에서 존함 전명헌을 다음, 네이버에 입력해보니 헐~~ 파워블로거들과 만남을 통해 칠순을 바라보는 연세에서도 끊임없이 배우려는 열정에 제가 부끄러워지더라구요. 현대자동차에서 근무하시면서 포니부터 참여하신 파란만장한 자동차인생에 대해 들을 수 있어 좋았답니다. 최근에는 히말라야로 트래킹을 다녀오시는등 철저한 관리로 10년이상은 젊게 보이는것은 당연하지 않나 싶어요.


블로그를 하면서 행복했던 시간


우수블로거는 꿈도 못꾸는 리뷰블로거입니다. 그러나 다양한 분야에서 넓게 포스팅을 하다보니 많은 분들과 소통하게 되고 또 이번같은 만남을 갖게 되어 행복했답니다. 웹2.0 블로그는 참여,공유,협업,개방이니까요. ㅋㅋ 블로그를 통해 정보도 얻지만 사람을 얻는 것이 더 소중하지 않나 하는 생각을 하는 하루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이미례감독의 여자만 관훈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니가사 2011.01.09 2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오 블로거들과의 만남.. 전 아직 한번도 안해봤답니다. 아직은 '블로거'라 이름 붙이기엔 부끄러운 입장이라서요 ㅎ

  2. 2011.01.09 21: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약도그림 너무 귀엽네요 직접 그리신건가요 ~ 블로그 하면서 행복했던 시간...이란 말에 저도 대폭 공감합니다..이렇게 다양한 사람들이 만날수 있다는 기반이 된다는 게 블로그의 묘미이기도 하고 또 그런 사실이 새삼 신기하기도 해요~ 저도 만나뵈서 반가웠답니다 ^^

  3. winstock 2011.01.09 2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핑구님 반갑습니다. 혈기왕성한 블로그 활동과 그림솜씨 ^,^ 여전히 멋지네여.
    날씨 추운데 감기조심하시고요. 자주 못 찾아뵈어 죄송합니다. ^,^

  4. 백미러 2011.01.09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만나뵈서 반가웠습니다.^
    막걸리가 생각보다 많이 달아오르더군요^ 두서없이 이야기했었던 것 같아요^ 다음에 또 뵙겠습니다.^

  5. mark 2011.01.09 2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백으로 올라온 것 잘 봤어요.

  6. 저수지 2011.01.09 2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온라인의 인연이 오프라인까지 이어졌네요.
    사진이 흐릿한데도
    다들 표정이 환해보이네요.
    댓글창이 아닌 오프라인으로 만난 블로거들 모임 이야기를
    생생하게 들을 수 있어 좋았습니다.

    핑구야날자 님은 원래부터 리뷰 블로거가 아니고
    일상 블로거셨군요.

  7. merongrong 2011.01.10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안경쓰신 분이 핑구님인가요?

  8. 꼬날 2011.01.10 14: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만나뵙게 되어서 반가왔습니다. 마크님과 뵙는 자리는 언제나 즐겁고 배울 것도 많고 그리고 이렇게 새로운 만남도 만들어 주시니 .. 이렇게 뵙게 되었으니, 블로그에서 더 자주 뵙겠습니다.

  9. 네오드 2011.01.10 16: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트있는 그림 참 좋네요...
    핑구님 그림은 늘 재밌어요,...

  10. 빨간來福 2011.01.11 0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자만이라해서 금남의 음식점인가 했습니다. ㅠㅠ

    너무 좋은 시간 보내셨군요. 저도 그 안에 있는 그림을 한번 그려보았네요. 그래서 불발된 모임이 너무 아쉽기만 합니다. ㅠㅠ

    전 지난주 계속 몸이 안좋아 고생좀 했습니다.

  11. 쿠쿠양 2011.01.13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시간이셨겠어요^^ 음... 오른쪽 맨 뒤에분이 핑구님이신가요?+__+

  12. 도나도나 2011.01.20 14: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온라인에서 만남이 오프라인으로 이어지면 더 반가우셨을 것 같네요.
    좋은 교류를 하고 계신 핑구님이 부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