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평메밀막국수집은 두번 먹고 또 생각나서 찾아간 강서구맛집이랍니다. 이름이 비슷한데가 많은데 제가 간 곳은 명덕여중 앞에 있는 봉평메밀막국수집입니다. 봉평메밀은 봉평에 가서 먹으면 분위기상 더 감칠맛 나겠지만 그정도로 시식가는 아니랍니다. 처음에는 묵사발과 메밀전을 먹었는데 묵사발이 양이 얼마나 많던지 둘이 먹어도 될것 같더라구요. 지난 여름에 휘닉스파크내에 있는 블루캐니언에 갔었는데 그곳에서 먹던 묵사발이 생각나네요. 정말 묵만있는 묵사발로 가격도 비싸지만 정말 아니더라구요. 그런데 명덕여중 앞 봉평메밀막국수는 묵과 공기밥 한공기를 살짝 얼린 육수와 함께 넣어 먹으면 그야말로 최고죠. 속도 든든할 뿐만아니라 부드러운 육수가 아직도 생각이 난답니다. 그리고 한번더 먹고 나서 지난 주말에 아내와 바람쐬러 나왔다가 생각이 나서 들렸답니다. 오후 5시가 조금 못되서 손님이 없네요. 맛집은 끼니때 가면 기다려야 하기 때문에 끼니때를 피해서 가는데 좋답니다.


에피타이저 메밀전?

봉평의 농협에서 직접 메밀을 공수했다고 하더라구요. 진짜인지는 알 수 없지만 맛을 보면 믿을 만하더라구요. 이번에는 아내가 좋아하는 막국수를 먹기로 했답니다. 메밀은 살이 잘 찌지않아 다이어트식으로도 좋다고 들었습니다. 술은 아니지만 에피타이저로 메밀전을 먼저 주문을 했답니다. ㅋㅋ 지난번에 묵사발의 양을 기억하면서도 맛을 잊을 수 없어 그만 메밀전 주세요 라고 외치고 말았어요.




배추가 가지런히 놓여있는 메밀전 가격도 5000원이라 부담없고 손님이 없는 때라 그런지 더 잘 구워진것 같아요. 배추가 있는 부분을 살짝 간장에 찍어 먹는데 음~~ 바로 이맛이야~~ ㅋㅋ


물이냐 비빔이냐?

중국집에서 짬뽕과 짜장의 선택 고민을 봉평메밀막국수집에서도 하게 될줄이야? 그래서 물막국수와 비빔막구수를 주문했답니다. ㅋㅋ 둘이라서 좋지요. 혼자 왔으면 골때리는 선택의 순간이 될 뻔했지요. 메밀전을 다 먹을때 쯤 드디어 물막국수와 비빔막국수가 나왔어요. 전 비빔막국수, 아내는 물막국수를 앞에 놓고 눈동자가 다이아몬드가 되어 버렸답니다. ㅋㅋ


물막국수를 고른 아내가 자꾸 비빔막국수로 시선이 모아집니다. ㅋㅋ


애써 외면을 하고 오른쪽으로 비비고 왼쪽으로 비비고 ㅋㅋㅋ  한입 두입 먹다보니 은근 매운맛이 식욕을 더 돋구어 주었답니다. 메밀의 독성을 제거하기 위해서 무와 곁들여서 먹게 되는데 무가 따로 찬으로 나왔으면 더 좋았을 뻔 했어요. 아내의 물막국수도 맛있어 보이는데...~~  자꾸 눈독을 들이길레 나누어 먹어서 그런지 결국 아내는 조금 남기게 되었답니다. 아까워라~~


7만원짜리 명덕여중 앞 봉평메밀막국수

이렇게 맛있는 봉평메밀막국수는6천원, 메밀전은 5천원 그래서 1만7천원을 계산하고 정말 행복하게 먹고 나왔어요.


그런데 문제가 발생한겁니다. 후진하는데 여학생이 있다는 아내의 말에 조심스럽게 운전을 하는 순간 빡~~~ 으이그~~ 여학생만 의식하다가 전봇대를 못보고 그만 후미등이 박살난겁니다. 하늘이 노랗더라구요. 제길~~~ 결국 후미등을 갈고 나니 정말 맛잇는 봉평메밀막국수를 7만원에 먹게 된 샘이 되어 버렸답니다. 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서구 발산제1동 | 서울명덕여자중학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그린레이크 2011.09.28 12: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뭔 국수가 7만원이가 했네요~~
    그러고 버니 결국 7만원짜리 국수를 드신 샘이긴 하지만
    맛있겠는걸요~~
    다음부터는 더욱더 조심하십시요~~

  3. 풀칠아비 2011.09.28 12: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액땜하셨다 생각하시길 ...
    맛있는 막국수는 드셨잖아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4. 복돌이^^ 2011.09.28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그래도 다행이네요...7만원인게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햄톨대장군 2011.09.28 1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이런~맛있게 먹고 기분좋게 왔었으면 더 좋았으련만~
    액땜하셨다고 생각하셔요~저도 통영에서 지갑 소매치기 당한거..액땜했다고 생각하고 있어요 ㅠㅠ

  6. Hare's 2011.09.28 1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기가 바로 정문 앞인가요 ? ,,,
    제가 어렸을적 그 동네에 살았었는데,,,정문에서 바로 오른편에 떡볶이집이 하나있었더라는 ㅎ
    ^^

  7. 이바구™ - 2011.09.28 1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어떻게 7만원짜리 막국수가 있냐 했는데 아니군요.
    비싸게 드셨네요.ㅎㅎ

  8. +요롱이+ 2011.09.28 14: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액땜한걸로 퉁~ ㅎ
    저는 정말 막국수가 7만원인줄 알고 놀랐다는...ㅎ

  9. 인쇄쟁이 2011.09.28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어 보이는데요~

  10. 스친기억파란하늘 2011.09.28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싼 밥 드셨군요 -_-;; 그래도 사람 안다친게 어딘지 모르겠네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11. 마음노트 2011.09.28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 여름 메밀국수 제일 많이 먹은듯 합니다.
    한그릇 하고 싶어지네요.

  12. 보보 2011.09.28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보고 막국수가 7만원인가?
    아님 사람들이 많이 가서?? 혼자 상상하며 글을 읽어내려갔어용~~ㅋㅋ
    다행히 전봇대를 박은게 어디에요?
    사람 안다치고~ 기분좋게 생각하세용~~ 비빔 막국수가 짱~~

  13. 달콩이 (행복한 블로그) 2011.09.28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값인줄 알았는데 ㅎㅎ
    보기만해도 군침이~~ !!

    그래도 사람이 다치지 않아서 다행입니다 ^^

  14. 황금너구리 2011.09.28 2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국수 맛잇게 생겼네요.

  15. 파아란기쁨 2011.09.29 0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밀국수도 국수지만...
    처음 나오는 메밀전...
    침이 꼴깍 하네요..^^
    메밀전 보니까 왜 막걸리가 생각나죠...ㅎ

  16. 쿠쿠양 2011.09.29 1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막국수가 왜이케 비싸지!! 생각했더니 다른 이유가 있었군요 ㅎㅎ

  17. 라라윈 2011.09.30 08: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 타도 전봇대!!!!
    넘 가슴아픈 상황인데... 핑구님 말씀에 빵 터져버렸어요.... ㅋㅋㅋㅋ
    정말 저런 변수들 너무 싫어요.. 타도 전봇대!!

  18. 그라나도 2011.10.04 0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막국수도 막국수지만,,,, 메밀전도 먹고 싶네요 으헝헝헝 ㅠ

  19. 쭌맘! 2011.10.06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메밀막국수 아직 먹어보지 못한 일인 ㅜ..ㅜ 먹고싶어요...엉엉엉...왜 울 집 근처에는 막국수집이 없는건지 ㅜ..ㅜ

  20. 호련 2011.10.07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앗ㅋ 메밀전 먹음직하네요^^;;

  21. 강원도래요 2012.08.06 14: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막국수 또 먹고 싶어지네요.
    역시 저 얼음 동동 띄어 있는 육수가 일품이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