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국제가전박람회 CES2019에서 더욱 진화한 LG 올레드 TV를 선보일 것으로 예상되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더불어 CES2019에서 올레드TV와 LED TV 진영 간의 화질과 기술력의 한판 승부가 여전히 진행형으로 마무리 될 지도 관전 포인트가 아닌가 싶습니다. CES2019에서 직접 더욱 업그레이드 된 올레드TV와 LED TV의 기술력과 화질의 차이를 확인할 생각을 하니 상당히 설레이기도 합니다. 국내에서 화질하면 LG TV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과연 LG전자는 CES2019에서 어떤 제품과 기술을 보여 줄까요,


▲ LG디스플레이 롤러블 TV


CES2019와 진화하는 LG 올레드 TV를 입구부터


LG 전자의 『화질과 기술의 LG』라는 명성에 매년 글로벌 전시회에서 백라이트가 없이 자체발광하는 올레드의 특성을 잘 살리고 있습니다. LED TV는 백라이트 때문에 구현하기 쉽지 않겠죠.




LG전자는 국제가전박람회(CES), 유럽 최대 디지털 오디오비디오(AV) 멀티미디어 전시회(MWC) 그리고 유럽 최대 규모의 가전 및 멀티미디어 전시회(IFA) 등등에서 주로 터널형 올레드 어트랙터를 부스 입구에 설치했었습니다.



최근에 열린 IFA2018에서는 전시관 입구에 258대의 55인치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로 길이 16m 너비 18m 그리고 높이 무려 6m에 이르는 올레드 협곡을 통해 자연의 경이로움을 선보였습니다. CES2019에서는 어떤 올레드 어트랙터로 세계인들의 시선을 사로 잡을지 기대가 됩니다.


올레드TV와 LED TV차이


LG전자가 글로벌 전시회에서 올레드 어트랙터를 선보일 수 있는 이유와 아래에서 소개할 LG전자가 공식적으로 선보일 예정인 롤러블 TV가 가능한 이유를 알아야 최신 TVC트렌드를 좀 더 쉽게 이해할 수 있을 듯 합니다. TV는 CRT > PDP > LCD > 올레드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LCD는 디스플레이에 영상을 띄우기 위해서는 백라이트가 필요한데요. 어떤 백라이트를 사용하느냐에 따라서 LCD TV, LED TV로 구분이 됩니다. LCD TV는 LED 백라이트와 LCD 셀사이에 퀏텀닷 시트를 사용하는 퀀텀닷 디스플레이와 LCD셀에 나노물질을 입힌 나노셀 디스플레이로 발전합니다.



반면 올레드TV는 디스플레이에 영상을 띄우기 위해 백라이트가 필요없습니다. 올래드 패널 자체가 빛을 내기 때문이죠, 그래서 백라이트가 필요 없기 때문에 벽에 붙일 수 있을 정도로 얇고 협곡이나 터널 같은 올레드 어트랙터를 만들 수 있는 것입니다. 그리고 LG전자가 공식적으로 CES2019에서 선 보일 롤러블TV가 가능하게 되는 것이죠.



8K 올레드 TV와 알파9 2세대


4K TV를 넘어 8K TV가 선보이고 있습니다. 이번 CES2019에서도 각 제조사별로 8K TV를 선보이게 될 텐데요. 얼마 전에도 말씀드렸지만 현재는 8K 콘텐츠가 거의 없기 때문에 일반 가정에서 사용하기는 무리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8K TV를 판매하고 있는 이유를 알 수가 없습니다. 자칫 소비자들이 8K TV를 구매하면 8K 콘텐츠를 마음껏 볼 수 있다는 착각을 할 수 있기 때문에 개인적으로는 문제가 있다고 봅니다.



CES2019에서는 8K TV를 통해서 기술의 발전 방향과 화질의 차이에 대한 부분을 확인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특히 화질의 중요한 척도인 완벽한 블랙을 올레드 TV가 구현하고 있는 반면 LED TV는 블랙을 구현하려고 노력하다 보니 다른 컬러에 영향을 주고 있어 아쉬움을 남기고 있습니다.



외관도 자체발광을 하는 올레드는 얇고 백라이트가 필요한 LED는 두꺼울 수 밖에 없는데요. 과연 LED TV가 CES2019에서 이러한 문제를 어떻게 극복하고 전시가 되는지도 관전 포인트입니다.


▲ 알파9 1세대 & Conventional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AI화질 엔진인 알파9은 입력 영상을 분석해서 노이즈를 제거하고, 사물과 배경을 분리해 각각 최적의 명암비와 채도를 찾아 더욱 입체적인 영상을 만들어 줍니다.



또한 색좌표의 기준색상을 일반TV보다 더욱 촘촘하게 나눠 정확한 색 표현이 가능한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이번 CES2019에서는 화질엔진 알파9 2세대가 8K 올레드TV에 적용되어 전시 될 텐데 HDMI 2.1 지원과 120fp 입력 가능하게 될지 기대가 됩니다.


롤러블 TV가 어떤 변화를 가져올까?


LG전자의 롤러블 TV는 기존 TV들의 형태를 완전히 탈피한 혁신적인 제품입니다. CES2018에서는 LG디스플레이가 UHD화질을 제공하며 공개가 되었는데요. 올레드 패널을 사용하기 때문에 가능한 제품이기도 합니다.



롤러블 디스플레이는 2014 투명 플렉시블 18인치 올레드로 파퓰러사이언스 혁신상을 수상하면서 알려지게 되었는데요. CES2016에서 30R의 곡률반경을 구현한 18인치 디스플레이를 세계 최초로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CES2018에서 LG 디스플레이가 롤러블TV를 선보였지만 상품으로서는 LG전자가 CES2019에서 공개하게 될 예정입니다.



평상시 날씨 위젯이나 오디오용 디스플레이로 사용하다가 TV를 볼 때는 디스플레이 전체가 밖으로 나와서 65인치 TV가 됩니다. 물론 노출되는 사이즈는 21:0 와이트 비율 등 다양하게 조절이 가능합니다. 무게도 20kg ~ 30kg으로 가볍습니다.



올레드 패널을 사용하기 때문에 가능한 LG전자의 롤러블TV 출시된다면 기존 TV 시장에 상당한 변화를 주게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CES2019에서 LG전자가 완성된 형태로 롤러블 TV가 전세계인들에게 공개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관련글]

CES2019에서 관심있게 볼 필요가 있는 기술동향 5가지

2019년 출시 될 최신 스마트폰의 기대되는 5가지 특징은 무엇일까?

CES2019에 공개 될 49인치 울트라와이드 모니터(49WL9)로 2대의 모니터를 한대로

Posted by 핑구야 날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nnpenn 2019.01.03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LG든 삼성이든 중국넘들의
    추격을 뿌리치면 좋겠어요.

    새해에도 추운 날씨가 계속되네요.
    건강관리 잘 하세요.

  2. kangdante 2019.01.03 0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 CES가 벌써부터 기대가 큽니다
    혁신적인 IT제품들이 많이 선보였으면 좋겠어요.. ^^

  3. 원당컴퓨터학원 2019.01.03 0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롤러블 tv 신기하네요.. tv 화면이 돌돌 말리나요. 잘 보고 갑니다

  4. 청결원 2019.01.03 07: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가 많이 춥습니다
    건강 잘 챙기시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5. 공수래공수거 2019.01.03 0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CES Show를 통해 한단계 발전 하곤 합니다.^^

  6. PinkWink 2019.01.03 0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항상 참석하고 싶은 곳이지만... 항상 못가네요 ㅎㅎ... 살면서 한 번은 가고보고 싶은데요^^
    잘보고 갑니다.^^

  7. 라미드니오니 2019.01.03 08: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롤러블tv라...폴더블 디바이스도 신기하다고 했는데, 디스플레이가 돌돌말려있다가 펼쳐진다면 공간활용도가 높겠네요. 글 잘 보고 갑니다.

  8. 드림 사랑 2019.01.03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보지는 못하지만 이글을 통해서
    간접경험을 할수있어서 좋아요 고맙습니다.

  9. 신기한별 2019.01.03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신기한 TV네요...

  10. 베짱이 2019.01.04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스플레이가 벽에 걸린 그림 수준의 굵기라니.. 대단하네요.

  11. 버블프라이스 2019.01.05 0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롤러블 tv 신기하네요^^
    직접 현장에서 보고 싶습니다.
    따뜻한 주말 보내시길 바래요